"1000억 번 것 아냐"…박은영, 남편 기업가치 해명나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은영이 남편의 회사와 관련한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사진=박은영 인스타그램
박은영이 남편의 회사와 관련한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사진=박은영 인스타그램

KBS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박은영이 남편의 회사와 관련한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박은영은 8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남편 회사와 관련된 글이 이렇게 이슈가 될 줄 몰랐다. 그동안 힘들게 노력하는 과정을 옆에서 지켜봐왔기에 너무 기뻐서 남편과 상의도 없이 글을 올렸는데, 정말 경솔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앞서 박은영은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하다 범준 아범!"이라는 글과 함께 "158억원 투자 유치해 기업가치 1000원 달성"이라는, 남편의 회사와 관련한 기사의 제목과 본문을 캡처해 올린 바 있다.

박은영은 "스타트업의 회사가치평가는 일반 회사들과 달라 투자 유치에서 1000억 회사 가치를 인정받았다는 건 돈을 많이 벌었다는 게 아니라 회사가 앞으로 그만큼 유망한 회사라는 평가를 받았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박은영은 공인으로서 자신의 SNS 운용 방식에 대해 사과했다. 박은영은 "앞으로 더욱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다"고 전했다.

박은영은 지난 2019년 연하의 사업가 김형우씨와 결혼했으며 지난 2월 첫 아이이자 아들인 범준군을 출산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