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코로나19로 급증했던 '산업별 대출' 증가폭 축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전남, 코로나19로 급증했던 '산업별 대출' 증가폭 축소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상반기 급증했던 광주·전남지역 예금은행 산업별 대출 증가폭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8일 한국은행 광주전남본부가 내놓은 '2021년 상반기 중 광주전남지역 예금은행의 산업별대출금 동향'에 따르면 2021년 6월말 현재 예금은행의 산업별대출금 잔액은 40조 9269억원(총대출금의 57.4%)으로 집계됐다.

광주·전남지역 예금은행 산업별 대출금은 코로나19가 시작된 지난해 상반기 1조9081억원으로 전년 하반기 6467억원에 비해 급증한 후 같은 해 하반기 1조3387억원, 올해 상반기 8249억원으로 증가폭이 축소됐다.

올해 상반기 산업별 대출금은 건설업(-220억원→2832억원)을 제외한 대부분 산업에서 증가폭이 축소됐다.

특히 지난해 하반기 산업별 대출금의 70% 가량을 차지한 서비스업은 1조3014억원에서 5927억원으로 증가폭이 크게 줄었다.

대면서비스가 수반되는 업종을 중심으로 대출 증가세가 이어졌으나, 금융 및 보험업이 크게 감소하면서 전년 하반기보다 증가폭이 크게 축소됐다.

그러나 서비스업 6월말 현재 잔액은 22조4037억원으로 전체 산업별 대출금 잔액(40조9269억원)의 54.7%에 달했다.

서비스업은 도소매업, 운수및창고업, 숙박및음식업, 금융및보험업, 부동산업, 공공행정등 기타서비스업 등이 포함된다.

자금용도별로 운전자금대출은 1조3387억원에서 8249억원으로 증가폭이 축소됐다.

건설업이 증가(-509억원→2782억원)로 전환했으나 서비스업을 중심으로 증가폭이 축소됐다. 시설자금대출도 지난해 하반기 7134억원에서 4798억원으로 줄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