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송정~순천 경전선 본격 추진…'전철사업 국비 1200억 반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송정~보성~순천을 잇는 경전선 전철사업 국비 1200억 원이 정부 예산안에 반영됐다. '철도현황도'/전남도
광주송정~보성~순천을 잇는 경전선 전철사업 국비 1200억 원이 정부 예산안에 반영됐다. '철도현황도'/전남도
전라남도는 광주송정~보성~순천을 잇는 경전선 전철사업 국비 1200억 원이 정부 예산안에 반영됐다고 8일 밝혔다.

이에 따라 2022년 철도 분야 국비가 4000억여 원으로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

경전선 전철사업은 총연장 122.2㎞에 1조 7703억 원을 들여 최고속도 250㎞/h의 준고속열차를 운행하는 철도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2019년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재조사를 완료하고, 현재 국토교통부에서 기본계획 수립 중으로 연내 완료 예정이다.

올해 사업비 297억 원에 이어 2022년 사업비가 대거 반영됨에 따라 '보성~순천' 구간을 턴키방식으로 우선 착공할 계획이다.

2023년 개통 예정인 '보성~임성리 철도'에 이어 '보성~순천' 구간이 완료되면 목포에서 부산까지 2시간대 생활권이 된다.

영호남 간 인적·물적 교류가 활발하게 이뤄져 지역균형발전과 동서 화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노선별로 광주송정~목포 간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 2617억 원을 확보해 2025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보성~임성리 간 철도사업 123억 원, 진주~광양 간 경전선 전철화 사업 234억 원을 확보해 2022년 완공 후 2023년 개통 예정이다.

이상훈 전남도 건설교통국장은 "광주송정~순천 간 경전선 전철사업,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 등 전남지역 철도망 구축사업이 원활히 추진돼 지역발전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남악=홍기철
남악=홍기철 honam3333@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23:59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23:59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23:59 05/25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23:59 05/25
  • 금 : 1846.30하락 19.123:59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