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친환경 생분해필름 관내기업 공급체인 구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산시가 기업과 함께하는 탄소중립 실천 문화조성을 위한 관내 기업과의 업무협약을 8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생분해소재 제품을 개발한 사회적기업 시락푸드(주)와 대상(주) 오산공장, ㈜신세계푸드 오산공장, ㈜후레쉬서브 오산공장, ㈜에프앤에스식품 대표들이 참석했다. / 사진제공=오산시
오산시가 기업과 함께하는 탄소중립 실천 문화조성을 위한 관내 기업과의 업무협약을 8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생분해소재 제품을 개발한 사회적기업 시락푸드(주)와 대상(주) 오산공장, ㈜신세계푸드 오산공장, ㈜후레쉬서브 오산공장, ㈜에프앤에스식품 대표들이 참석했다. / 사진제공=오산시
오산시(오산시장 곽상욱)가 기업과 함께하는 탄소중립 실천 문화조성을 위한 관내 기업과의 업무협약을 8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생분해소재 제품을 개발한 사회적기업 시락푸드(주)와 대상(주) 오산공장, ㈜신세계푸드 오산공장, ㈜후레쉬서브 오산공장, ㈜에프앤에스식품 대표들이 참석했다.

시락푸드(주)가 개발한 친환경 생분해소재 비닐제품(1회용 위생장갑)은 PBAT소재(화학 연료를 기반으로 만들어졌으나 생분해되는 플라스틱)를 통해 180일 내에 산화 생분해되는 최초의 위생장갑이다. 이번 협약으로 관내 기업에서는 식품제조에 사용되는 비닐장갑, 제품포장에 필요한 비닐 제품들을 생분해 제품으로 대체 사용해 탄소중립 실천 문화를 조성해 나갈 것이다.
 
오산시는 지난 6월 4일 시민 모두가 기후위기로부터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2050 탄소 중립도시 비전 선포식”을 개최한 바 있다.

그리고 2025년까지 전국 최고의 탄소중립 그린뉴딜 선도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자연과 조화된 녹색건축물 조성 ▲친환경 차량 보급 및 대중교통 수송분담률 확대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통한 에너지 자립도시 구축 ▲폐기물 자원화로 청정도시 건설 ▲도시정원 조성을 통한 온실가스 흡수원 확충 ▲시민과 함께하는 그린뉴딜 도시 완성 총 6개의 부문에 42개 사업을 역점사업으로 그린뉴딜 종합계획을 마련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생분해 비닐 제품이 다양한 곳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역의 착한가격업소, 모범음식점 등에 물품을 지원할 계획이며, 오산시가 그린뉴딜 선도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산=김동우
오산=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4.09하락 23.2912:26 05/24
  • 코스닥 : 877.11하락 6.4812:26 05/24
  • 원달러 : 1264.00하락 0.112:26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2:26 05/24
  • 금 : 1847.80상승 5.712:26 05/24
  • [머니S포토] 김동연 "민주당 큰 변화와 뼈 깍는 혁신 필요 다시금 생각"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 [머니S포토] 尹 정부 '첫' 총리 한덕수,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김동연 "민주당 큰 변화와 뼈 깍는 혁신 필요 다시금 생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