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1년2개월 임단협 대장정 끝… 노사 임단협 조인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르노삼성차가 1년2개월 임단협을 마무리 짓는 조인식을 거행했다. 사진은 이날 조인식에 서명한 도미닉 시뇨라(왼쪽) 르노삼성차 사장과 박종규 노조 위원장. /사진=르노삼성
르노삼성차가 1년2개월 임단협을 마무리 짓는 조인식을 거행했다. 사진은 이날 조인식에 서명한 도미닉 시뇨라(왼쪽) 르노삼성차 사장과 박종규 노조 위원장. /사진=르노삼성
르노삼성자동차는 부산공장에서 노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임단협) 및 2021년 임금 협상을 마무리 짓는 조인식을 진행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해 7월부터 진행된 르노삼성차 임단협은 지난달 31일 노사의 미래 생존과 고용 안정을 위한 대타협 잠정합의안을 도출했고 이달 3일 조합원 찬반투표 결과 55% 찬성으로 타결됐다.

이날 열린 조인식에서 도미닉 시뇨라 르노삼성차 사장과 박종규 노동조합 위원장은 합의안에 서명함으로써 2020년 임단협 및 2021년 임금 협상은 최종 마무리됐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이날 서명한 합의서를 통해 노사 및 노노의 갈등을 해소하고 화합으로 서로를 존중하는 새로운 노사문화 구축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신규 물량 확보가 미래 생존과 고용안정을 위해 필수적 과제임을 공동으로 인식하며 임단협 합의 내용을 상호 성실히 이행, 공동의 목표가 달성될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을 합의했다.

양측은 2022년 연말까지 노사화합기간으로 정하며 노사의 미래 생존과 고용 안정이라는 공동 목표 달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다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15:32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15:32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15:32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5:32 09/23
  • 금 : 73.30상승 0.415:32 09/23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