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안해요"… '사랑의 콜센타' 김정현, 임영웅에 사과한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정현이 임영웅을 꺾는 대이변이 일어났다. /사진='사랑의 콜센타' 방송캡처
배우 김정현이 임영웅을 꺾는 대이변이 일어났다. /사진='사랑의 콜센타' 방송캡처

배우 김정현이 임영웅과의 대결에서 승리한 뒤 사과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9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에서는 ‘우리의 청춘’ 특집으로 TOP6(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청춘6’ 박남정-김정현-정태우-김형중-정재욱-김경록의 대결이 그려졌다.

이날 임영웅은 배우 김정현과 대결을 펼쳤다. 임영웅은 나예원의 '가슴은 알죠'를 선곡해 장민호를 놀라게 했다. 나예원은 임영웅이 무명 시절 무대의 기회를 줬던 은인이다. 진심 가득 눌러 담은 임영웅의 노래에 김정현은 "임영웅 씨는 배우보다 감정이 더 좋다"라고 감탄했다. 

임영웅이 92점을 받은 가운데 김정현은 임영웅이 부른 버전의 ‘바램’을 선곡했다. 김정현은 긴장감을 감추지 못하고 떨리는 음색으로 노래를 불렀고, 임영웅은 함께 노래를 불러주며 김정현을 응원했다. 두 사람의 무대 뒤 누구도 예상 못한 대반전이 일어났다. 임영웅의 점수는 92점인 반면 김정현의 점수가 97점으로 나오며 김정현이 승리한 것.

당황한 김정현은 "미안해요. 이거 뭔가 잘못됐어"라고 사과했고 임영웅은 "마스터님 이따가 끝나고 남으세요"라고 재치 있게 답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붐은 "승부가 끝나고 '미안해요'는 처음이다"라고 웃음을 터트렸다. 김성주는 "'사랑의 콜센타' 대이변이 두 번 있었다. 현영 씨가 영탁 씨 잡은 이후에 김정현 씨가 임영웅 씨를 잡았다. 이건 우리 기록에 남을만한 순간이다"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80%
  • 20%
  • 코스피 : 2508.05하락 8.4218:03 08/18
  • 코스닥 : 826.06하락 1.3618:03 08/18
  • 원달러 : 1320.70상승 10.418:03 08/18
  • 두바이유 : 90.45하락 1.6718:03 08/18
  • 금 : 1771.20하락 5.518:03 08/18
  • [머니S포토] 2022 건설의날 기념식 입장하는 내외빈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재유행 대책 마련 위해'
  • [머니S포토] 서울우유 원유가 인상.. 우유가격도 인상되나
  • [머니S포토] 8월 18일 쌀의날, 오늘도 밥심으로 든든하게...
  • [머니S포토] 2022 건설의날 기념식 입장하는 내외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