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고 귀여운 ‘캐스퍼’ 1385만~1870만원… 온라인 사전계약 돌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가 ‘캐스퍼’의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을 시작했다. /사진=현대차
현대차가 ‘캐스퍼’의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을 시작했다. /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이달 29일 출시 예정인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장 디자인, 가격을 공개하고 14일부터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을 시작한다.

캐스퍼는 현대차가 처음 선보이는 새 차급인 ‘엔트리 SUV’로 ▲개성을 살린 내·외장 디자인과 색상 ▲용도에 따라 실내 공간 조절이 가능한 시트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과 앞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 기본 적용으로 안전성 확보 ▲운전자 중심의 편의사양 탑재 등이 특징이다.

얼리버드 예약은 기존의 영업망이 아닌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에서 진행되며 본격적인 D2C(고객에 직접 판매) 판매는 오는 29일 디지털 프리미어와 함께 시작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고객이 시간과 장소에 제약 없이 쉽고 빠르게 정보를 탐색하고 차량을 구매할 수 있도록 최적의 온라인 구매 시스템과 다양한 정보 제공 채널을 마련할 방침이다.

현대차는 캐스퍼를 가솔린 1.0엔진으로 운영하며 가솔린 1.0 터보 엔진을 탑재한 터보 모델은 ‘캐스퍼 액티브’라는 선택 사양으로 운영한다.

캐스퍼의 판매가격은 ▲스마트 1385만원 ▲모던 1590만원 ▲인스퍼레이션 1870만원이다.
현대차가 ‘캐스퍼’의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에 들어갔다. 사진은 캐스퍼 내부. /사진=현대차
현대차가 ‘캐스퍼’의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에 들어갔다. 사진은 캐스퍼 내부. /사진=현대차
1.0터보 엔진과 역동적인 전용 외장 디자인으로 구성한 선택 사양 ‘캐스퍼 액티브’는 모든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다. 가격은 ▲스마트·모던 95만원 ▲인스퍼레이션은 90만원이 추가된다.

얼리버드 예약은 오늘(14일)부터 캐스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다. 예약 방식은 기존의 오프라인 사전계약과 동일하게 고객이 직접 사양을 선택하고 예약금을 결제한다.

예약을 원하는 고객은 캐스퍼 온라인 접속 후 ‘얼리버드 예약하기’를 누르면 순차적으로 예약 진행이 가능하다. 로그인 또는 본인인증 뒤 원하는 트림과 색상, 선택사양, 배송지역을 선택할 수 있다. 이후 계약자 정보를 입력하고 예약금(10만원)을 결제하면 예약이 완료된다.

얼리버드 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블루링크 가입고객 전원에게는 출고 뒤 3개월 이내 3000km ~5000km 이상 주행 시, 주행거리에 따라 ‘엔진오일 교환권’ 등의 특별 정비 쿠폰을 준다. 추첨을 통해 총 40명에게 캐스퍼 액티브I, 현대 스마트센스I, 컴포트 등의 ‘선택사양 무상 장착 서비스’도 제공한다. 1만명에게는 추첨을 통해 스페셜티 커피 브랜드 테라로사와 협업한 ‘캐스퍼 블렌드’ 커피 드립백 세트도 증정한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