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부산시와 ‘미래차 생태계’ 구축해 일자리 창출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르노삼성차가 부산시와 손잡고 미래차 전략을 통한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차가 부산시와 손잡고 미래차 전략을 통한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차가 부산시와 손잡고 미래차 전략을 통한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르노삼성자동차는 15일 르노그룹 국제 개발∙협력 총괄을 맡고 있는 프랑수아 프로보 부회장과 르노삼성자동차 도미닉 시뇨라 사장이 부산시청에서 박형준 부산시장과 만나 르노삼성자동차의 미래차 전략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동 노력 방침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합의문에는 르노삼성자동차와 부산시가 국가 빅3 산업인 미래차를 부산지역의 중심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르노삼성차 부산공장 내 생산시설 및 부지를 활용, 미래차 전략산업을 위한 생태계를 구축한다는 내용이 담겼다는 게 회사의 설명.

르노삼성은 미래 친환경차 개발을 위한 핵심 부품업체 등 생태계 참여자를 위한 인프라를 조성하고 지역 상생 및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노력하며 부산시는 르노삼성 부산공장을 중심으로 미래차 생태계 조성이 가능하도록 참여기업 및 컨소시엄 등에 대한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약속했다.

르노삼성차 관계자는 “르노삼성자동차와 부산시는 올 4월 박형준 부산시장 취임 이래 부산시의 미래차 전략을 위한 논의를 함께 지속해 왔다”며 “이날 공동 합의가 이뤄짐에 따라 르노삼성자동차와 부산시는 민관 합동 태스크포스팀(TFT)을 구성해 앞으로 구체적인 사업 시행 방안 및 일정 등을 논의해 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6.16하락 1.1718:03 10/22
  • 코스닥 : 995.07상승 1.3718:03 10/22
  • 원달러 : 1177.10하락 0.118:03 10/22
  • 두바이유 : 85.53상승 0.9218:03 10/22
  • 금 : 83.12보합 018:03 10/22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 [머니S포토] '고삐 풀린 기름값'
  • [머니S포토] 일상회복을 위한 2차 공개토론회 개회사 하는 정은경 청장
  • [머니S포토] 대검찰청 항의 방문하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