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도 반도체 자급 나선다… ‘유럽 반도체법’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5일(현지시각) 프랑스 스트라스부르에서 열린 유럽의회에서 우르술라 폰 데어 라이엔 유럽연합집행위원장이 연설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15일(현지시각) 프랑스 스트라스부르에서 열린 유럽의회에서 우르술라 폰 데어 라이엔 유럽연합집행위원장이 연설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미국에 이어 유럽연합(EU)도 반도체 의존도를 낮추고 자급을 이루기 위한 계획을 추진한다.

15일(현지시각) 로이터통신은 유럽연합집행위원회(EC)가 ‘유럽 반도체 법’(European Chips Act) 제정을 추진한다고 보도했다. 미국 의회에서 추진 중인 520억달러(약 60조7000억원) 규모 ‘반도체 제조 인센티브 법’(CHIPS for America Act)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우르술라 폰 데어 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은 “디지털은 성패를 가르는 문제”라며 “새로운 유럽 반도체법의 목적은 유럽에 반도체 생산을 포함한 최첨단 반도체 생태계를 공동 조성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반도체 공급 안정화와 새로운 시장 창출도 주요 목표다.

티에리 브레튼 EC 산업위원에 따르면 유럽 반도체법은 연구개발·생산역량·국제협력을 포괄하는 내용이며 ‘유럽반도체기금’(European Semiconductor Fund) 설립도 검토할 방침이다. EC는 지난해 코로나19 복구 기금 7500억유로(약 1036조원)의 약 5분의 1을 디지털 프로젝트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로이터통신은 반도체 산업 역량 제고에 나선 유럽이 당면할 장애물로 희토류 조달 문제를 꼽았다. 기업들은 수익성이 나지 않는 환경이면 투자를 꺼릴 것이라는 지적도 덧붙였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1.68하락 27.412:35 10/27
  • 코스닥 : 1007.40하락 4.3612:35 10/27
  • 원달러 : 1169.30상승 1.712:35 10/27
  • 두바이유 : 85.65상승 0.4812:35 10/27
  • 금 : 83.94하락 0.4312:35 10/27
  • [머니S포토] 잠룡 이재명, 중앙선관위 예비후보 등록 후 첫 민심탐방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 노태우 빈소 조문
  • [머니S포토] 조문 시작된 노태우 전 대통령 빈소
  • [머니S포토] 2021년도 국가인권위 국감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잠룡 이재명, 중앙선관위 예비후보 등록 후 첫 민심탐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