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에 미친X 욕설"… '스우파' 웨이비 리수 학폭 의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출연한 댄스 크루 웨이비 멤버 리수의 학교폭력 폭로글이 확산됐다. /사진=리수 인스타그램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출연한 댄스 크루 웨이비 멤버 리수의 학교폭력 폭로글이 확산됐다. /사진=리수 인스타그램

Mnet 댄스 오디션 프로그램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출연한 댄스 크루 웨이비 멤버 리수(본명 이수연)가 학교폭력 의혹에 휩싸였다. 

지난 1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자신을 리수와 한림예술고등학교 동창이라고 밝힌 A씨가 "리수에게 받은 (학폭) 피해를 폭로한다"고 적은 글이 게재됐다. A씨 주장에 따르면 리수는 지난 2016년 10명이 모인 단체 대화방에 'A가 남자 선배들을 꼬시고 다닌다' 'A가 남자에 미친 X다' 등의 근거 없는 소문을 퍼뜨렸다고 한다. 또 A씨가 연습을 위해 리수의 전 연인과 연락을 하게 되자 리수가 "내 전 남자친구에게까지 꼬리치냐"며 폭언을 퍼부었다고.

당시 A씨는 피해 사실을 교사에게 알렸지만, A씨는 일이 커지지 않고 마무리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리수와 그의 친구들로부터 사과를 받기를 원했다고. 그러나 A씨는 "저에게 사과를 한 사람은 리수의 말을 듣고 행동했던 아이들이었고 가해자는 저에게 사과 한 마디 없었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지난 12일에도 A씨는 리수에게 직접 SNS로 연락, 사과를 요구했고 전화 통화로도 이어졌지만 리수는 기억이 나지 않는다면서도 "누군가를 괴롭힌 적이 없다, 네가 오해하는 것 같다"고 선을 그었다고.

끝으로 A씨는 "저에게도 꿈이 있었다. 하지만 그런 일들로 인해 포기를 하고 학교를 자퇴하는 선택까지 이르며 정신적으로 많은 피해를 받았다"며 "피해자와 가해자의 기억은 다를 거라 생각하지만 사실은 인정하고 사과해야 한다"고 글을 마무리지었다. 더불어 한림예고 학생증 등을 재학 증거로 공개했다.

리수는 이에 대해 별다른 대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