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백신 접종률 70% 넘었다… 베이징 성인 97% 완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6일(이하 현지시각)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가 전날 기준 약 10억1000만명(전체 인구 71%)이 백신 접종을 완료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 14일 중국 푸젠성 샤먼시 한 백신 접종센터 앞에서 접종을 기다리고 있는 시민들. /사진= 로이터
지난 16일(이하 현지시각)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가 전날 기준 약 10억1000만명(전체 인구 71%)이 백신 접종을 완료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 14일 중국 푸젠성 샤먼시 한 백신 접종센터 앞에서 접종을 기다리고 있는 시민들. /사진= 로이터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이 70%를 넘어섰다.

지난 16일(이하 현지시각)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가 전날 기준 전체 인구 71%인 약 10억1000만명이 백신 접종을 완료했다고 보도했다.

중국 정부는 자국산 백신 '시노팜'을 지난해 12월31일 승인했다. 그후 접종 캠페인을 시작해 9개월만에 이와 같은 성과를 거뒀다. 그후 정부 당국은 시노팜 외에 시노백, 캔시노 등 자국 백신 6개를 승인해 12세 이상 국민을 상대로 투여해 접종률을 높였다.

그 결과 수도 베이징과 동북 주요 대도시들은 백신 접종률 80%를 넘어섰다. 베이징의 성인 백신 접종률은 97%를 기록했고 톈진, 상하이, 저장성의 접종률도 80%대를 돌파했다. 반면 지방과 서부 일대 백신 접종률은 비교적 낮은 수준이다.

중국산 백신은 현재 동남아, 중남미, 아프리카 등에서 높은 수요를 보이고 있다. 현재 해외 사용이 승인된 중국 백신은 시노팜, 시노백, 캔시노 등 3종이다. 이날 기준 시노팜 승인국은 16개다.

중국 백신은 전 세계 백신 공급량 약 3분의1(51억8000만회분)을 차지한다. 이 중 약 8억회분은 수출된 백신이다. 다만 중국 백신들이 가진 변이 감염 예방 효과에 대해선 아직 물음표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양승현
양승현 mickeyan99@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양승현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0.54상승 14.3818:02 10/25
  • 코스닥 : 994.31하락 0.7618:02 10/25
  • 원달러 : 1168.40하락 8.718:02 10/25
  • 두바이유 : 85.53상승 0.9218:02 10/25
  • 금 : 82.57하락 0.5518:02 10/25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의회 의원들과 함께'
  • [머니S포토] 대권 잠룡 김동연, 독도의날 맞아 '반크'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野 잠룡 홍준표, 경제 대개혁 공약 발표
  • [머니S포토] 카카오페이 청약 첫날, 오전 경쟁률 3.68대 1…'증거금 7030억'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의회 의원들과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