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 한 달 만에 11㎏ 감량한 비법은… "하루 500칼로리만 섭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에일리가 과도한 다이어트로 성대결절을 겪었던 경험을 떠올렸다. /사진=에일리 인스타그램
가수 에일리가 과도한 다이어트로 성대결절을 겪었던 경험을 떠올렸다. /사진=에일리 인스타그램
가수 에일리가 혹독한 다이어트 경험을 고백했다. 

에일리는 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출연해 "한 달만에 10~11㎏ 정도를 뺀 적이 있다"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그는 "하루 500칼로리씩 먹으며 운동하고 활동했는데 힘이 너무 없어서 성대결절이 왔다"며 "살을 빼면 너무 말랐다고 찐게 예쁘다고 하고 찌면 너무 쪘다 빼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벌써 3, 4년째 같은 몸무게를 유지하고 있는데 조금만 얼굴이 부기가 빠지면 '다이어트 성공'이라고 한다"며 "어느 기준에 맞춰야 할지 모르겠다"고 호소했다.

이에 오은영 교수는 "성인으로 했을 때 기초 대사량이 여자는 1200칼로리 정도가 필요하다"며 "눈만 깜빡 뜨고, 심장이 뛰는 것만 해도 그 정도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5%
  • 45%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8:03 09/29
  • 금 : 1668.60하락 1.418:03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