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복치냐" "능력껏 군대 뺐어야지"… 항작사 女소대장 막말 논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육군 항공작전사령부 여성 소대장이 병사들에 대해 막말을 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육군 항공작전사령부 여성 소대장이 병사들에 대해 막말을 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육군 항공작전사령부의 한 여성 소대장이 병사의 속옷을 다른 병사들에 보이게 하거나 "능력껏 군대를 뺐어야지"라고 말하는 등 부적절한 행동을 벌이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18일 페이스북 페이지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 따르면 '항공작전사령부 예하부대 소대장 막말'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제보자는 "여성 소대장이 병사들에게 인격적·성적 수치심을 느끼게 하고 병영 분위기를 저해했다"고 호소했다. 제보자에 따르면 훈련 도중 부상을 입은 병사들이 늘어나자 소대장은 "너네가 개복치냐. 왜 이렇게 환자가 많냐"라고 언성을 높였다. 

병사들이 보급받은 디지털 무늬 티셔츠를 입고 돌아다니자 "상반신에 디지털 티만 입는 것은 여자가 비키니만 입고 돌아다니는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소대장은 관물대의 개인물품 보관함을 열어 속옷 등이 포함된 빨랫감을 손으로 집어올려 주변 병사들에게 보이게 하는 등 수치심을 유발했다. 

소대장은 "너네가 군대에 왔으면 어쩔 수 없이 (연대책임을) 감수해야 하고 이게 싫으면 군대 오지 말았어야지"라며 "어떻게든 방법을 구해서 능력껏 군대 뺐어야지"라고 말했다. 제보자는 이 소대장에게 건의를 해봤지만 "병사들이 잘못 이해한 것"이라는 답변을 들었다고 호소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6.16하락 1.1718:03 10/22
  • 코스닥 : 995.07상승 1.3718:03 10/22
  • 원달러 : 1177.10하락 0.118:03 10/22
  • 두바이유 : 85.53상승 0.9218:03 10/22
  • 금 : 83.12보합 018:03 10/22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 [머니S포토] '고삐 풀린 기름값'
  • [머니S포토] 일상회복을 위한 2차 공개토론회 개회사 하는 정은경 청장
  • [머니S포토] 대검찰청 항의 방문하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