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3경기 연속골 맨유, 웨스트햄 잡고 EPL 3연승

맨유, 웨스트햄 원정서 2-1 승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 AFP=뉴스1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 AFP=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를 잡고 EPL 3연승을 거뒀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맨유 이적 후 리그와 유럽대항전 포함 3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상승세의 중심에 섰다.

맨유는 1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2021-22 EPL 5라운드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맨유는 EPL 3연승을 구가, 4승1무(승점 13)로 무패행진을 달리며 리그 2위를 마크했다.

4라운드 뉴캐슬전 멀티골,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영보이스전 1골로 맨유 이적 후 2경기 연속골을 기록 중이던 맨유는 이날도 득점을 적립하며 3경기 연속골을 넣었다.

맨유는 전반 30분 사이드 벤라흐마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전반 35분 호날두가 동점골을 뽑았다.

호날두는 브루노 페르난데스의 크로스에 감각적으로 발을 댄 뒤 흘러나온 세컨드 볼을 재차 밀어 넣으며 득점에 성공했다.

기세가 오른 맨유는 1-1로 팽팽하던 후반 44분 제시 린가드가 페널티 박스 안으로 진입한 뒤 절묘한 감아차기로 슈팅, 2-1을 만들었다.

맨유는 후반 추가 시간 루크 쇼의 핸드볼 파울로 페널티킥을 허용했지만, 다비드 데 헤아 골키퍼가 마크 노블의 슈팅을 막아내면서 위기에서 탈출했다. 결국 맨유가 호날두의 연속골과 린가드의 결승골을 앞세워 2-1 짜릿한 승리를 챙겼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13.13하락 15.9115:30 10/20
  • 코스닥 : 1001.62하락 3.7315:30 10/20
  • 원달러 : 1174.20하락 4.515:30 10/20
  • 두바이유 : 85.08상승 0.7515:30 10/20
  • 금 : 83.03하락 0.8615:30 10/20
  • [머니S포토] '2021국감' 권덕철 "일상회복 들어가도 마스크 벗어선 안돼"
  • [머니S포토] 2021 서울시 국감 인사 나누는 오세훈·장경태
  • [머니S포토] '2021국감' 이재명 "천공스님처럼 부동산경기 예측하면 좋았을텐데"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돈받은자=범인'
  • [머니S포토] '2021국감' 권덕철 "일상회복 들어가도 마스크 벗어선 안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