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신규확진 1605명 '일요일 최다'… 추석 방역 비상(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중구 보건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과 근무자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온 시민들을 안내하고 있다. / 사진=뉴스1
서울 중구 보건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과 근무자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온 시민들을 안내하고 있다. / 사진=뉴스1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어제 하루 1600명 넘게 증가하며 역대 일요일 발생 기준으로 최다를 기록, 추석 명절 연휴 방역에 비상등이 켜졌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0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605명 늘어나 누적 28만7536명이 됐다고 밝혔다.

전날 1910명 대비 305명 감소했지만 일요일 기준으로 역대 최다에 해당하며 76일째 신규 확진자 수 네자릿수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일주일 동안 신규 확진자 수는 1495→2078→1943→2008→2087→1910→1605명의 흐름을 보였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1577명, 해외유입이 28명이다. 수도권을 중심으로 한 확산세가 지속됐다.

지역별 세부적인 확진자 수를 살펴보면 ▲서울 578명 ▲경기 503명 ▲인천 96명 등 수도권에서만 1177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 지역발생의 74.6%를 차지했다.

이어 ▲대전 49명 ▲부산 47명 ▲전북 38명 ▲경북·대구·충북 각 35명 ▲충남 33명 ▲광주 32명 ▲경남 30명 ▲강원 29명 ▲울산 14명 ▲세종 9명 ▲제주 8명 ▲전남 6명 등이었다.

해외유입 28명은 검역단계에서 7명, 지역사회에서 21명이 나왔다. 내국인이 13명, 외국인이 15명이다.

유입국가 별로는 중국을 제외한 아시아 17명, 아메리카 6명, 아프리카 3명, 유럽·오세아니아 각 1명이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1562명으로 총 25만9011명이 격리해제됐다. 위중증 환자는 332명, 신규 사망자는 5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2409명(치명률 0.84%)이 됐다.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은 신규로 2만384명이 받아 총 3650만5121명에 대한 1차 접종을 마쳤다. 이는 전체 인구 대비 71.1% 수준이다.

백신별 권장 접종 횟수를 모두 맞은 접종 완료자는 총 2216만9798으로 전체 인구의 43.2%에 해당한다.

이상반응으로 의심돼 신고된 사례는 신규 4114건으로 누적 24만4038건이며 이 가운데 95.9%는 근육통, 두통, 발열, 오한, 메스꺼움 등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이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6.16하락 1.1718:03 10/22
  • 코스닥 : 995.07상승 1.3718:03 10/22
  • 원달러 : 1177.10하락 0.118:03 10/22
  • 두바이유 : 85.53상승 0.9218:03 10/22
  • 금 : 83.12보합 018:03 10/22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 [머니S포토] '고삐 풀린 기름값'
  • [머니S포토] 일상회복을 위한 2차 공개토론회 개회사 하는 정은경 청장
  • [머니S포토] 대검찰청 항의 방문하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