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전날 잠실동 동물병원서 불…인명·반려동물 피해 없어

관계자 23명·강아지 15마리·고양이 3마리 모두 대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DB
© News1 DB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 = 추석 전날인 20일 오후 9시59분쯤 서울 송파구 잠실동 동물병원에서 화재가 발생해 46분 만인 오후 10시45분 완진됐다.

서울 송파소방서에 따르면 화재 당시 이 건물에 있던 정형외과와 동물병원 관계자 23명이 대피했다. 이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울러 동물병원에 있던 강아지 15마리, 고양이 3마리 등도 안전하게 밖으로 옮겨졌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06.16하락 1.1718:03 10/22
  • 코스닥 : 995.07상승 1.3718:03 10/22
  • 원달러 : 1177.10하락 0.118:03 10/22
  • 두바이유 : 85.53상승 0.9218:03 10/22
  • 금 : 83.12보합 018:03 10/22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 [머니S포토] '고삐 풀린 기름값'
  • [머니S포토] 일상회복을 위한 2차 공개토론회 개회사 하는 정은경 청장
  • [머니S포토] 대검찰청 항의 방문하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