궈밍치 "애플 첫 폴더블폰, 2024년 출시 예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궈밍치 대만 TF인터내셔널증권 애널리스트 애플의 첫 폴더블 스마트폰이 오는 2024년 출시될 것으로 전망했다. 사진은 애플스토어 여의도점. /사진=뉴스1
궈밍치 대만 TF인터내셔널증권 애널리스트 애플의 첫 폴더블 스마트폰이 오는 2024년 출시될 것으로 전망했다. 사진은 애플스토어 여의도점. /사진=뉴스1
오는 2024년 애플의 첫 폴더블(접히는) 스마트폰이 출시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다.

미국 경제매체 CNBC는 지난 20일(현지시각) "궈밍치 대만 TF인터내셔널증권 애널리스트가 '내년 애플의 아이폰 프로 모델은 전면부 카메라가 들어가는 노치(패인 부분) 대신 동그란 구멍 형태의 디자인이 적용될 것'이라는 메모를 내놓았다"고 보도했다. 궈밍치는 매년 애플의 신제품 사양에 대한 정확한 예측을 내놓아 유명세를 얻은 인물이다

궈밍치가 언급한 부분은 셀카(셀프카메라) 등을 찍을 때 쓰이는 전면 카메라가 설치된 위치인데 노치 형태로 디자인되면서 화면을 많이 가린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와 함께 궈밍치는 프로 모델에 지금보다 선명도가 높은 48메가픽셀 광각 카메라가 탑재될 수 있다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5세대 이동통신(5G)을 장착한 아이폰 SE를 포함해 새로운 저가형 아이폰이 출시될 수도 있다고 예상했다. 

2023년 하반기에는 디스플레이 아래에 들어가는 지문 인식장치가 나올 것이라는 전망도 내놨다. 종전 아이폰 지문 스캐너는 홈버튼과 통합된 형태였는데 이렇게 되면 매끈한 디스플레이에 손가락을 대 인식하는 방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궈밍치는 이 시점이면 폴더블 디자인이 고가형 스마트폰의 핵심 판매 전략이 될 수 있다며 이런 맥락에서 디스플레이 하단 지문인식 기능이 어떤 역할을 하게 될지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의견을 표했다. 그는 오는 2024년에는 애플이 첫 폴더블 스마트폰을 출시할 것으로 예상했다. 다만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9.04상승 22.3618:03 10/19
  • 코스닥 : 1005.35상승 11.4918:03 10/19
  • 원달러 : 1178.70하락 8.918:03 10/19
  • 두바이유 : 84.33하락 0.5318:03 10/19
  • 금 : 83.89상승 0.918:03 10/19
  • [머니S포토] '국감' 서욱 장관 "軍 성폭력 2차 피해 방지 지침 마련 추진중"
  • [머니S포토] 2021 교육위 국감 주재하는 조해진 위원장
  • [머니S포토] 2021 농해수위 국감 출석한 언중위·언론재단
  • [머니S포토] 수협중앙회 등 SH계열, 2021년도 농해수위 국정감사
  • [머니S포토] '국감' 서욱 장관 "軍 성폭력 2차 피해 방지 지침 마련 추진중"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