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혼' 김구라 아내 출산… 그리, 23세 터울 동생 생겼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김구라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사진=임한별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사진=임한별 기자

방송인 김구라의 아내가 재혼 후 1년 만에 새 생명의 기쁨을 안았다.

23일 김구라의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측은 스타뉴스를 통해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직전에 출산을 한 것이 맞다"고 밝혔다.

김구라는 지난해 12세 연하의 새 아내와 함께 살고 있음을 MBC '라디오스타' 등에서 밝힌 바 있다.

별도의 결혼식 없이 혼인신고로 가정을 꾸렸고, 1년 만에 출산의 기쁨을 안았다. 첫째아들인 그리에게는 23세 터울의 동생이 생겼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8%
  • 52%
  • 코스피 : 2378.27하락 43.8210:14 06/29
  • 코스닥 : 754.07하락 15.4410:14 06/29
  • 원달러 : 1291.80상승 8.410:14 06/29
  • 두바이유 : 113.21상승 3.1810:14 06/29
  • 금 : 1821.20하락 3.610:14 06/29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한산 박해일 "최민식 선배, 너도 고생해봐라" 조언전해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