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복귀' 헐크, 남미 클럽대항전 준결승전에서 PK 실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2일(한국시각) 멕시코 MSN 멕시코는 헐크가 코파 리베르타도레스(남미 클럽축구대항전)에 출전해 페널티킥을 실축했다고 보도했다. /영상=코파 리베르타도레스 공식 유튜브
지난 22일(한국시각) 멕시코 MSN 멕시코는 헐크가 코파 리베르타도레스(남미 클럽축구대항전)에 출전해 페널티킥을 실축했다고 보도했다. /영상=코파 리베르타도레스 공식 유튜브
헐크(아틀레치쿠 미네이루)가 코파 리베르타도레스(남미 클럽대항전) 준결승전에서 페널티킥을 실축했다. 천금 같은 기회를 놓친 미네이루는 결국 0-0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헐크는 지난 1월 중국 무대에서 미네이루에 합류한 바 있다.

지난 22일(이하 현지시각) 멕시코 MSN 데포르테스는 이날 미네이루와 파우메이라스의 경기를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헐크는 지난 21일 브라질 파우메이라스를 상대로 코파 리베르타도레스 준결승전에 출전했다. 0-0이 지속되던 후반 42분 페널티킥을 얻은 미네이루는 헐크가 키커로 나섰지만 실축했다. 

경기 직후 헐크는 "오늘 승리하지 못한 책임은 나에게 있다"며 자책했다. 이어 "(페널티킥을) 성공시켰다면 우리는 승리했을 것"이라며 아쉬움을 나타냈다. 실제로 경기 막판에 얻은 페널티킥을 헐크가 성공시켰다면 승리할 가능성이 매우 높았다.

물론 승리하진 못했지만 미네이루는 아직 결승행 가능성이 충분히 남아 있다. 홈앤드어웨이 방식으로 준결승전을 치르는 만큼 아직 2차전이 남아있기 때문이다. 미네이루는 오는 28일 홈으로 파우메이라스를 불러들여 2차전을 치른다. 헐크는 "우리의 최종 목적인 결승전만 생각하고 준비할 것"이라는 각오를 밝혔다. 

오는 28일 승리하는 팀은 오는 11월 우루과이 몬테비데오에서 결승전을 치른다. 현재 대회 준결승에는 브라질 미네이루와 파우메이라스 외에 또 다른 브라질 팀 플라멩구와 에콰도르 리그 소속 바르셀로나SC가 진출해 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