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빚으로 집·주식 사는' 청년층 가계부채 증가율 12.8%… 증가세 가팔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가계부채 증가세가 확대되는 가운데 2030세대인 청년층의 가계부채 증가율이 다른 연령층보다 크게 상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지난 8일 서울 시내의 한 시중은행 외벽에 전세자금대출 관련 현수막이 게시된 모습./사진=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가계부채 증가세가 확대되는 가운데 2030세대인 청년층의 가계부채 증가율이 다른 연령층보다 크게 상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지난 8일 서울 시내의 한 시중은행 외벽에 전세자금대출 관련 현수막이 게시된 모습./사진=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가계부채 증가세가 확대되는 가운데 2030세대인 청년층의 가계부채 증가율이 다른 연령층보다 크게 상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은이 24일 발표한 '금융안정 상황(2021년 9월)' 보고서에 따르면 청년층의 가계부채 전년동기대비 증가율은 올 2분기 12.8%에 이르렀다. 이는 다른 연령층의 증가율(7.8%)을 웃도는 수준이다.

청년층 가계부채 비중은 코로나19 이후 크게 확대돼 지난해말 기준 전체 가계부채의 27.0%까지 상승했다. 청년층 가계대출의 경우 은행을 중심으로 빠르게 증가해 올 2분기에는 은행권 대출이 전체 대출의 69.8%를 차지했다.

코로나19 등으로 비대면 대출서비스 경쟁이 심화되면서 모바일 활용도가 높은 청년층의 은행권 이용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주요 시중은행 신규 신용대출 중 비대면 비중은 올해 상반기 기준 하나은행이 88%, 우리은행이 67.3%, 신한이 61.0% 등으로 집계됐다.


전세대출 많이 받은 청년층, 주담대·신용대출 증가 속도도 빨라져


청년층이 많이 받은 대출은 전세자금대출인 것으로 나타났다. 청년층의 경우 전월세 거주 비중이 높은만큼 전세자금대출 비중(25.2%)이 다른 연령층(7.8%)에 비해 높았다. 올 2분기 청년층의 전세대출 증가율은 전년동기대비 21.2%로 다른 대출에 비해 증가폭이 컸다.

한은 관계자는 "전세자금대출은 상대적으로 규제수준이 낮고 청년층 주거지원을 위한 정부의 전세자금 지원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운영되면서 청년층의 수요가 상대적으로 높다"고 분석했다.

청년층의 전세자금대출이 높은 증가율을 이어가는 가운데 최근 들어서는 주택담보대출과 신용대출의 증가세도 확대되고 있다.

이에 따라 청년층의 가계부채 증가 기여율은 2018~19년 30.4%에서 2020년이후 41.5%로 확대됐다. 이 중 주택담보대출 기여율은 1.5%에서 6.6%, 신용대출 기여율은 8.3%에서 13.7%로 확대됐다.

'영끌'(영혼까지 끌어모아 대출) 통한 청년층의 주택 매입도 늘고 있다. 올 상반기 수도권 아파트 매매 거래 중 청년층의 거래 비중이 36.6%를 차지했다. '빚투'(빚을 내 투자)도 늘면서 청년층의 신용대출 증가율이 2분기 20.1%를 기록했다. 지난해부터 주가상승과 주요 기업 IPO(기업공개) 등의 영향으로 개인의 주식투자가확대되면서 청년층이 신용대출의 일부를 주식투자에 활용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게 한은의 분석이다. 실제로 주요 증권사(사(미래·KB·NH·한투·키움·유안타)의 지난해 신규 계좌 723만개 중 청년층의 계좌 개설은 54%(392만개)를 차지했다.

올 6월말 청년층의 연체율은 0.40%로 다른 연령층에 비해 낮은 수준을 보였다. 이는 비교적 금리 수준이 낮은 은행권의 대출 비중이 높은데 기인했다고 한은은 분셕했다. 하지만 청년층의 재무건전성은 우려되고 있다. 청년층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은 37.1%로 계속 상승하고 있는데다 저소득 차주 비중도 2분기 기준 24.1%로 다른 연령층(14.4%)에 비해 높다.

한은 관계자는 "청년층의 차입레버리지 확대를 통한 자산확대는 예기치 않은 자산가격 조정위험에 취약할 수 있으며 부채부담 등으로 건전한 소비활동을 제약할 우려가 있다"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5.06상승 26.4218:01 10/15
  • 코스닥 : 990.54상승 7.1118:01 10/15
  • 원달러 : 1182.40하락 4.418:01 10/15
  • 두바이유 : 84.86상승 0.8618:01 10/15
  • 금 : 82.99상승 0.7118:01 10/15
  • [머니S포토] 2021국감 국토위, 공항공사 낙하산 인사…'공항이어서 낙하산 많나'
  • [머니S포토] 국회 농해수위, 선서하는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 [머니S포토] 건보공단·심평원 등 국감 주재하는 김민석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 [머니S포토] '근로복지공단·안전보건공단'등 2021 환노위 국감
  • [머니S포토] 2021국감 국토위, 공항공사 낙하산 인사…'공항이어서 낙하산 많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