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여정 "문재인 대통령 종전선언, 흥미로운 제안… 건설적 논의해볼 용의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에 대해  "건설적인 논의를 해볼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에 대해 "건설적인 논의를 해볼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을 두고 "남조선이 적대적이지 않다면 관계회복과 발전 전망에 대한 건설적인 논의를 해볼 용의가 있다"고 언급했다.

김 부부장은 24일 오후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발표한 담화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추진' 제안에 대해 "흥미 있는 제안이고 좋은 발상이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흥미 있고 좋은 발상'이라는 자신의 발언에 대해 "장기간 지속되고 있는 조선반도의 불안정한 정전상태를 물리적으로 끝장내고 상대방에 대한 적대시를 철회한다는 의미에서"라고 설명했다.

이날 김 부부장은 "종전선언은 나쁘지 않다"며 "그러나 지금 때가 적절한지, 그리고 모든 조건이 이런 논의를 하는데 만족되는지를 먼저 살펴봐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종전이 선언되자면 쌍방간 서로에 대한 존중이 보장되고 타방에 대한 편견적인 시각과 지독한 적대시 정책, 불공평한 이중기준부터 먼저 철회돼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 부부장은 "심각한 대립관계, 적대관계를 그대로 둔채 서로 애써 웃음이나 지으며 종전선언문이나 낭독하고 사진이나 찍는 것이 누구에게는 간절할지 몰라도 진정한 의미는 없다"며 "설사 종전을 선언한다 해도 변하는 것은 아무것도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남조선이 앞으로의 언동에서 매사 숙고하고 적대적이지만 않다면 얼마든지 북남 사이에 다시 긴밀한 소통을 유지하며 관계회복과 발전 전망에 대한 건설적인 논의를 해볼 용의가 있다"고 덧붙였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그 날의 소식을 열심히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0.54상승 14.3818:02 10/25
  • 코스닥 : 994.31하락 0.7618:02 10/25
  • 원달러 : 1168.40하락 8.718:02 10/25
  • 두바이유 : 85.53상승 0.9218:02 10/25
  • 금 : 82.57하락 0.5518:02 10/25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의회 의원들과 함께'
  • [머니S포토] 대권 잠룡 김동연, 독도의날 맞아 '반크'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野 잠룡 홍준표, 경제 대개혁 공약 발표
  • [머니S포토] 카카오페이 청약 첫날, 오전 경쟁률 3.68대 1…'증거금 7030억'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의회 의원들과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