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파른 상승세' 두산, 에이스 미란다도 복귀… 25일 한화전 선발 등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산 베어스는 25일 한화 이글스전에 부상으로 빠져있던 외국인투수 미란다가 선발로 나선다. /사진=뉴스1
두산 베어스는 25일 한화 이글스전에 부상으로 빠져있던 외국인투수 미란다가 선발로 나선다. /사진=뉴스1
가파른 상승세를 타며 상위권 진입을 노리고 있는 두산 베어스가 날개를 단다. 외국인투수 미란다가 부상에서 복귀해 25일 한화 이글스전 선발로 나선다.

미란다는 지난 14일 KT위즈전 이후 팔 통증으로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이날 등판은 11일만이다. 앞서 지난 22일 불펜 피칭도 큰 문제없이 마쳤다.

최근 7연승을 질주하고 있는 두산으로서는 미란다의 합류가 더 큰 힘이 될 전망이다. 두산은 9월 승률 0.737로 이 기간 1위를 달리고 있다. 8월까지 3위 삼성 라이온즈에 7경기 차로 7위였던 순위는 지난 24일 경기를 마친 현재 3위 LG트윈스와 3경기 차밖에 나지 않는다.

미란다는 시즌 초반 기복이 심한 모습을 보여 두산의 불안 요소였다. 하지만 적응기간을 지난 후 에이스로 탈바꿈했다. 올시즌 현재까지 22경기에서 12승 4패 평균자책점 2.36을 기록하고 있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13하락 15.9115:30 10/20
  • 코스닥 : 1001.62하락 3.7315:30 10/20
  • 원달러 : 보합 015:30 10/20
  • 두바이유 : 보합 015:30 10/20
  • 금 : 0.00보합 015:30 10/20
  • [머니S포토] '2021국감' 권덕철 "일상회복 들어가도 마스크 벗어선 안돼"
  • [머니S포토] 2021 서울시 국감 인사 나누는 오세훈·장경태
  • [머니S포토] '2021국감' 이재명 "천공스님처럼 부동산경기 예측하면 좋았을텐데"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돈받은자=범인'
  • [머니S포토] '2021국감' 권덕철 "일상회복 들어가도 마스크 벗어선 안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