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 한번 잘못 잘랐다가"… 배상금 3억2000만원 물게 된 사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4일(현지시각) 영국 매체 BBC에 따르면 인도 델리 소재 유명 호텔 체인에 위치한 한 미용실이 한 여성의 헤어스타일을 짧게 만들었다가 약 3억2000만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받게 됐다. 사진은 해당 기사 내용과 무관한 자료 사진. /사진=이미지투데이
지난 24일(현지시각) 영국 매체 BBC에 따르면 인도 델리 소재 유명 호텔 체인에 위치한 한 미용실이 한 여성의 헤어스타일을 짧게 만들었다가 약 3억2000만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받게 됐다. 사진은 해당 기사 내용과 무관한 자료 사진. /사진=이미지투데이
인도 한 미용실이 손님의 요구와는 달리 머리를 짧게 잘랐다가 2000만루피(약 3억2000만원)를 배상할 처지에 놓이게 됐다.

지난 24일(현지시각) 영국 매체 BBC는 인도 델리 소재 유명 호텔 체인에 위치한 한 미용실이 한 여성의 헤어스타일을 짧게 만들었다가 인도 국가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로부터 약 3억2000만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받게 됐다고 보도했다. 이 여성은 긴 헤어스타일로 모발 관련 제품 광고 모델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여성은 짧은 헤어스타일을 원치 않는다고 밝혔지만 미용실은 손님의 요구와 달리 짧게 잘랐다. 분쟁조정위원회는 이 여성이 짧아진 헤어스타일 때문에 광고 계약이 끊어져 큰 손실을 입었다고 판단했다. 이어 "광고 계약을 할 수 없게 됐을 뿐만 아니라 생활 방식도 완전히 바뀌었고 최고의 모델이 되려는 꿈도 산산조각났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해당 미용실 측 항소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여성이 해당 미용실에서 머리를 자른 것은 지난 2018년인 것으로 전해졌고 최근 분쟁조정위에서 배상 판결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9.08상승 28.5418:03 10/26
  • 코스닥 : 1011.76상승 17.4518:03 10/26
  • 원달러 : 1167.60하락 0.818:03 10/26
  • 두바이유 : 85.17상승 0.5318:03 10/26
  • 금 : 84.37상승 1.818:03 10/26
  • [머니S포토] 윤석열 후보 '박정희 42주기 묘역 참배'
  • [머니S포토] 감사원장 인사청문특위, 인사하는 홍문표·박주민
  • [머니S포토] 2021 국회 운영위 국감, 유영민 靑 비서실장 출석
  • [머니S포토] 고승범 "부동산시장 과열…가계부채 위험 사전 대비해야"
  • [머니S포토] 윤석열 후보 '박정희 42주기 묘역 참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