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곽상도 아들 6년 근무하고 퇴직금 50억 실화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6년을 근무한 화천대유로부터 무려 50억원의 퇴직금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 아들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사진은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6년을 근무한 화천대유로부터 무려 50억원의 퇴직금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 아들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사진은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 아들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그가 6년을 근무한 화천대유로부터 무려 50억원의 퇴직금을 받았다며 이를 어떻게 해석해야할 지 모르겠다는 반응이다.

조 전 장관은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6년 근무(25-31세)후 50억 퇴직금 수령”이라는 짧은 글을 올리며 그는 곽 의원 아들이 지난 3월 퇴직할 때 ‘대장동 택지개발’ 논란의 중심에 선 화천대유로부터 퇴직금 명목으로 50억원을 받았다는 노컷뉴스 보도를 소개했다.

조 전 장관은 곽 의원 아들이 25살의 나이에 화천대유에 들어가 230만~380만원가량의 월급을 받다가 31살 퇴직 때 50억원의 거액을 받은 것이 아무리 생각해도 정상적이지 않다는 뜻을 짧은 글 속에 담은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노컷 뉴스는 “대학에서 산업디자인, 대학원에서 도시·부동산 개발을 전공한 곽 의원 아들이 2015년 6월 화천대유에 입사해 퇴사하기 전까지 대리 직급으로 보상팀에서 일하다 지난 3월 퇴사, 퇴지금으로 50억원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화천대유측은 “합법적 절차를 통해 지급한 퇴직금이었다”며 아무 문제가 없다는 입장을 내놨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86%
  • 14%
  • 코스피 : 2968.33상승 23.0618:03 12/03
  • 코스닥 : 998.47상승 21.0418:03 12/03
  • 원달러 : 1180.10상승 4.218:03 12/03
  • 두바이유 : 69.88상승 0.2118:03 12/03
  • 금 : 70.79상승 1.6618:03 12/03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대응 상황점검 당정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삼성경제연구소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 [머니S포토] 금융위 고승범, 송년 출입기자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