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상대하기 쉬운 후보?… 여권 지지층 '윤석열'·야권은 '이낙연' 지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내년 대선에서 각각 상대하기 쉬운 후보로 여권 지지층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야권 지지층은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꼽았다. 사진은 이낙연(오른쪽 두번째) 더불어 민주당 전 대표. /사진=머니투데이 DB
내년 대선에서 각각 상대하기 쉬운 후보로 여권 지지층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야권 지지층은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꼽았다. 사진은 이낙연(오른쪽 두번째) 더불어 민주당 전 대표. /사진=머니투데이 DB
여권 지지층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야권 지지층은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내년 대선에서 각각 상대하기 쉬운 후보로 봤다.

26일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에 따르면 뉴시스 의뢰로 지난 22~23일 이틀 동안 민주당과 국민의힘 지지층에게 '상대로 나올 경우 자당의 입장에서 유리한 후보가 누구인가'라는 설문 조사에 민주당 지지층(응답자 306명)에서는 39.1%가 윤 전 총장을 꼽았다.

국민의힘에서 윤 전 총장과 2강 구도를 형성하고 있는 홍준표 의원이라고 답한 응답자 비율은 26.0%다. '없음'은 26.4%, '잘 모르겠다'는 8.4%로 집계됐다.

민주당 지지층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이 지사 지지자의 40%, 이 전 대표 지지자의 35.7%가 윤 전 총장을 상대하기 쉽다고 답했다.

국민의힘 지지층(442명)에서는 34.2%가 이 전 대표를 상대하기 쉬운 후보로 꼽았다. 이재명 경기지사를 꼽은 응답자 비율은 26.9%, '없음'은 29.0%, '잘 모르겠다'는 9.9%로 나타났다.

국민의힘 지지층을 세부적으로 보면 윤 전 총장 지지자의 35.3%가 이 전 대표를 상대 후보로 선호했다. 이 지사를 선호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24.7%다.

반면 홍 의원 지지자의 35.5%는 이 전 대표를 상대하기 쉬운 후보로 꼽았다.

이번 조사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45.27상승 45.5518:03 12/02
  • 코스닥 : 977.43상승 0.2818:03 12/02
  • 원달러 : 1175.90하락 3.318:03 12/02
  • 두바이유 : 68.87하락 0.3618:03 12/02
  • 금 : 71.13하락 0.7518:03 12/02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 [머니S포토]  밝은 미소짓는 잠룡 이재명
  • [머니S포토] 윤석열, 국민의힘 상임고문단과 오찬 회동
  • [머니S포토] 산자중기위, 의견 나누는 이학영 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