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성♥ 인민정, 불화설 일축… “우리 아무일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김동성과 결혼한 인민정이 일상을 공개하며 불화설을 일축했다. /사진=인민정 인스타그램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김동성과 결혼한 인민정이 일상을 공개하며 불화설을 일축했다. /사진=인민정 인스타그램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김동성과 결혼한 인민정이 재혼에 대한 생각을 드러내며 불화설을 일축했다.

인민정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아무일 없는데”라는 글과 함께 남편 김동성과 함께 있는 사진을 올렸다.

전날 인민정은 “재혼의 삶은 초혼보다 여러 방면으로 더 더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 글과 함께 셀카 사진들을 올린 바 있다. 그는 “그치 오빠”라며 김동성과의 다정한 일상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동성은 전 부인과 결혼 4년 만인 2018년 이혼한 뒤 양육비 미지급 등으로 구설수에 휘말렸다. 이후 김동성은 지난 5월 인민정과 혼인 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됐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68.33상승 23.0618:03 12/03
  • 코스닥 : 998.47상승 21.0418:03 12/03
  • 원달러 : 1180.10상승 4.218:03 12/03
  • 두바이유 : 69.67상승 0.818:03 12/03
  • 금 : 69.13하락 218:03 12/03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대응 상황점검 당정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삼성경제연구소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 [머니S포토] 금융위 고승범, 송년 출입기자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