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착용' 요구한 택시기사 얼굴 때린 여성… 경찰 조사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경찰에 따르면 택시기사를 폭행한 30대 여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27일 경찰에 따르면 택시기사를 폭행한 30대 여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30대 여성이 마스크 착용을 요구한 택시기사를 때린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27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30대 여성 A씨는 지난 26일 오전 1시20분쯤 광주 서구 한 아파트 후문 인근 도로에서 택시 기사 B씨(56)의 얼굴을 때린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조사 결과 술에 취한 A씨는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B씨는 마스크를 착용해달라고 요청했고 이에 A씨는 화를 참지 못하고 B씨를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서지은
서지은 jeseo9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서지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9.55하락 15.9415:30 10/28
  • 코스닥 : 1000.13하락 8.8215:30 10/28
  • 원달러 : 1169.70하락 0.315:30 10/28
  • 두바이유 : 83.87하락 1.7815:30 10/28
  • 금 : 83.46하락 0.4815:30 10/28
  • [머니S포토]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국제콘퍼런스 개최
  • [머니S포토] 2021년도 국가정보원 국정감사
  • [머니S포토] 이재명 '협동 로봇 체험'
  • [머니S포토] 윤석열 "저를 정권교체·정치혁신 도구로 써달라"
  • [머니S포토]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국제콘퍼런스 개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