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마포 등에 청년·노인 위한 시세 60~80% '서울리츠 행복주택' 181가구 공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서울리츠 소유의 행복주택 181가구 입주자를 모집한다. 사진은 보문리슈빌하우트(보문2) 조감도. /사진제공=SH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서울리츠 소유의 행복주택 181가구 입주자를 모집한다. 사진은 보문리슈빌하우트(보문2) 조감도. /사진제공=SH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용산구 36가구, 은평구 33가구, 마포구 29가구 등 14개 지역에서 서울리츠 소유의 행복주택 181가구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행복주택은 청년과 신혼부부, 대학생, 고령자 등에게 주변 시세의 60~80% 금액으로 공급하는 임대주택이다. 대학생·청년의 경우 6년, 자녀가 있는 신혼부부의 경우 10년, 고령자의 경우 최대 20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이번에 공급하는 행복주택은 청년에게 가장 많은 87가구가 배정됐으며 신혼부부 계층에게 60가구를 공급한다. 고령자 계층에 33가구, 대학생 1가구가 각각 공급된다. 

공급 물량은 신규 공급 3개 단지 54가구(보문리슈빌하우트, 호반써밋목동, 효창파크뷰데시앙), 재공급 물량 18개 단지 127가구다. 공급지역별 가구수는 용산센트럴파크해링턴스퀘어 단지가 포함된 용산구가 36가구로 가장 많고, 은평구 33가구, 마포구 29가구, 성북구 28가구, 양천구 17가구 순이다. 

공급 가격은 임대보증금과 임대료 모두 인근지역 시중가격의 60~80%로 산정됐다. 같은 면적이라도 공급대상자에 따라 금액을 차등 적용한다. 임대 보증금은 4300만원~2억600만원, 월 임대료는 14만2000원~72만2000원 선에서 책정됐다.

입주자 모집 공고는 27일 오후 4시 SH공사 홈페이지 등에 게시된다. 청약 신청은 오는 10월 7일부터 12일까지(휴일·대체공휴일 제외) SH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인터넷·모바일 청약이 어려운 정보취약계층에 한해 10월 12일 하루 동안 SH공사 2층 강당에서 방문접수도 받는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13하락 15.9118:03 10/20
  • 코스닥 : 1001.62하락 3.7318:03 10/20
  • 원달러 : 1174.20하락 4.518:03 10/20
  • 두바이유 : 85.08상승 0.7518:03 10/20
  • 금 : 83.03하락 0.8618:03 10/20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산 속 민주노총 기습 집회
  • [머니S포토] '2021국감' 권덕철 "일상회복 들어가도 마스크 벗어선 안돼"
  • [머니S포토] 2021 서울시 국감 인사 나누는 오세훈·장경태
  • [머니S포토] '2021국감' 이재명 "천공스님처럼 부동산경기 예측하면 좋았을텐데"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산 속 민주노총 기습 집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