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CL' 셰리프, 이번엔 원정서 레알 격침… UEFA "최고의 이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는 29일(한국시각) 스페인 마드리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20221-22시즌 챔피언스리그 D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셰리프에 1-2로 '충격패' 당했다. /사진= 로이터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는 29일(한국시각) 스페인 마드리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20221-22시즌 챔피언스리그 D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셰리프에 1-2로 '충격패' 당했다. /사진= 로이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를 13번이나 우승한 명문 레알 마드리드(스페인)가 몰도바 클럽 셰리프 티라스폴에 1-2로 패했다. 특히 레알은 자신의 안방인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패해 충격이 더 컸다.

셰리프는 29일 오전(이하 한국시각)에 열린 레알 마드리드와의  2021-22시즌 챔피언스리그 D조 조별라운드 2차전 원정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셰리프는 전반 25분 야크시보에프의 선제골로 리드하기 시작했다. 후반 20분 카림 벤제마에 페널티킥 골을 내주며 1-1 동점이 됐지만 경기 막판인 후반 45분 틸이 극적인 역전골을 성공시키며 2-1로 승리했다.   

셰리프는 몰도바 클럽 최초로 올시즌 챔피언스리그 본선에 진출했다. 1차전에서 샤흐타르를 2-0으로 꺾으며 역사적인 챔피언스리그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한 셰리프는 내친 김에 레알 마드리드까지 잡아내며 역사상 첫 원정경기에서의 승리까지 이뤄냈다.  

레알 마드리드는 이날 68% 점유율을 기록하며 셰리프를 압도했다. 슛 숫자에서는 30-4로 앞섰고 코너킥 숫자는 13-0이었다. 30개의 슛 중 11개를 유효슛으로 연결했지만 득점은 벤제마의 페널티킥 득점 1골에 그쳤다.  

이날 홈에서 패하며 체면을 구긴 레알 마드리드는 1승 1패(승점 3)를 기록해 2위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반면 셰리프는 2연승을 내달리며 승점 6점으로 조 1위를 지켰다. 

이날 승리를 차지한 유리 베르니두브 셰리프 감독은 "우리가 옳은 길을 향해 가고 있다"며 "우리는 역사를 썼고 앞으로 더 많은 역사를 쓸 것"이라고 말했다. UEFA는 이번 경기를 "최고의 이변"이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양승현
양승현 mickeyan99@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양승현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7.33하락 5.815:32 10/21
  • 코스닥 : 993.70하락 7.9215:32 10/21
  • 원달러 : 1177.20상승 315:32 10/21
  • 두바이유 : 85.82상승 0.7415:32 10/21
  • 금 : 82.56하락 0.4715:32 10/21
  • [머니S포토] 올해 국감만 3번 출석한 김범수 카카오 의장
  • [머니S포토] ·'北 도발·軍  인권'등 2021 국방부·병무청·방사청 종합감사
  • [머니S포토] 2021국감 정재훈 "연말에 조단위 원전 해외수주 계약 있을 것"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법무부·대법원 등 2021년도 종합감사
  • [머니S포토] 올해 국감만 3번 출석한 김범수 카카오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