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까보자"… 권민아 왜 이러나, 친언니 협박 폭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권민아가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친언니와의 갈등을 폭로했다.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권민아가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친언니와의 갈등을 폭로했다.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AOA 출신 권민아가 이번엔 친언니와의 갈등을 폭로했다. 권민아는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신지민 언니로 모자라 이제 친언니한테도 당하고 살아야 되나”라며 장문의 글을 공개했다.

그는 “내 인생 X 같다. 진짜 쓰레기 같은 삶”이라며 “(언니가) 세금 줄여주겠다고 했는데 세금 내고 나머지 돈이 안 돌아와서 엄마가 이상하다고 하더라. 사업 자금에 썼는지, 꽤 큰 금액이었다”고 말했다.

권민아는 “어릴 때부터 엄마를 위해 돈 번 거지 언니 때문은 아니다”며 “갑자기 언니가 차를 알아봐줘서 카페에 갔더니 도장을 두 개 찍더라. 마세라티? 형편도 안 되는데 왜 동생 명의로 하나. 최근에야 겨우 벤츠, 마세라티 명의 바꿔줬다”고 전했다.

권민아는 “언니가 저번부터 탈세로 날 까겠다고 하길래 생각해보니까 내가 무슨 잘못을 했는지 모르겠더라”며 “내 친구들은 알거다. 언니가 어떤 사람인지. 언니가 나한테 받은 혜택은 생각 안 하고 언니 사업 도와주려고 나도 참 애썼다”고 주장했다.

그는 “내가 탈세면 언니가 봐주고 있는 동생 한 명도 탈세로 깔 거냐. 일 커지겠다. 다 까봐라. 나도 조사 당당히 받고 언니도 해보자”며 “언니가 세금 봐줄 수 있다고 먼저 이야기 꺼냈다. 나 이제 더 이상 무너질 것도 없고 당당하다”고 말했다.

권민아는 “신지민한테 10년이나 당하고 고작 7개월 온갖 입에도 담지 못할 욕했다고 걸려서 XX됐다”며 “억울해도 결국 내가 닥X고 살아야 되더라. 이제는 친언니랑도 싸워야 하나”라고 덧붙였다. 

권민아는 지난해 7월 AOA 멤버인 지민으로부터 10여 년간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논란이 커지자 지민은 권민아에게 사과를 했지만, 권민아는 진정성이 없다면서 폭로를 이어갔다. 이에 지민은 AOA에서 탈퇴 후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