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댄서들 하대=로잘린"… '스우파' 새 폭로글 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트릿 우먼 파이터' 댄서 로잘린에 대한 새 폭로가 등장했다. /사진=로잘린 인스타그램, 온라인커뮤니티 '인스티즈' 캡처
'스트릿 우먼 파이터' 댄서 로잘린에 대한 새 폭로가 등장했다. /사진=로잘린 인스타그램, 온라인커뮤니티 '인스티즈' 캡처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스우파) 원트 팀의 로잘린에 대한 새 폭로글이 등장했다. ‘스우파’ 메가크루 미션에서 원트 팀 헬퍼로 참여했던 댄서라고 밝힌 A씨는 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방송에서 효진초이가 엠마에게 문자를 보낸 것을 두고 효진초이가 거짓말을 했다는 말들이 있어서 이를 해명한다”고 글을 적었다.

지난 5일 방송된 '스우파'에서는 원트팀 리더 효진초이가 안무를 연이어 틀리는 엠마에게 "오늘 네 태도는 굉장히 실망스러웠다. 자가격리 때문에 춤을 못 춘 만큼 연습에 최선을 다했는지 생각해봐라. 우리 도와주러 온 댄서들은 너희 아랫사람이 아니다"라며 태도를 지적하는 문자메시지를 보낸 모습이 전파를 타기도 했다.

A씨는 "(방송을 두고)악마의 편집인지 아닌지 얘기가 많은데 저 정도면 순화된 수준"이라면서 "엠마는 메카크루 연습 중 절반을 자가격리로 불참했고, 이후 연습에 나왔는데도 본인 파트에 세부사항도 안 맞고 모니터링 영상을 찍을 때도 틀리니까 효진초이가 댄서들 앞에서 엠마를 지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A씨는 "효진초이가 보낸 카톡 내용 중에 '도와준 댄서들 하대했다'는 건 로잘린에게 하려는 얘기를 팀원 모두에게 말하듯 뭉뚱그려 말했다고 보면 된다"며 "로잘린은 불친절한 디렉팅, 헬퍼들 합 맞추고 있을 때 연습 안 하고 거울 셀카 찍기, 제대로 안 알려줘놓고 틀리지 말라고 화내기 등등 상식적이지 않은 행동했다. 본인이 제일 잘 알겠죠?"라고 주장했다.

A씨는 효진초이가 메가크루 헬퍼 대부분을 섭외했는데 밀착 케어 해주지 못해 항상 미안해했으며, 헬퍼들 중 몇 명이 얘기해줘서 심각성을 깨닫고 메신저 메시지를 보낸 것이라 강조했다. A씨는 "헬퍼였던 내 입장에서는 효진초이와 모아나가 X고생했다는 걸 누구보다 잘 안다"며 이같은 글을 쓴 배경을 밝혔다.

로잘린은 레슨비 먹튀, 협찬 물품 먹튀 논란에 이어 댄서 하대 논란까지 더해지며 여론이 극악에 치닫고 있다. 하지만 로잘린은 이번 태도 논란에 대해서는 별다른 입장을 내지 않은 상황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6.96상승 28.6118:05 03/22
  • 코스닥 : 813.43상승 10.918:05 03/22
  • 원달러 : 1307.70하락 3.518:05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8:05 03/22
  • 금 : 1941.10하락 41.718:05 03/22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 [머니S포토] 영화 '찬란한 나의 복수'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백진희' 그려낼 케미 기대속에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