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스터샷 접종 완료 후 6개월부터… 정부 세부 기준 마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역당국이 기본 접종 완료 후 6개월은 지나야 하고 되도록 8개월 내 접종한다는 등 추가접종(부스터샷) 세부 기준을 마련했다. 사진은 서울 서대문구청에 마련된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들이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체크를 하고 있는 모습./사진=김휘선 머니투데이 기자
방역당국이 기본 접종 완료 후 6개월은 지나야 하고 되도록 8개월 내 접종한다는 등 추가접종(부스터샷) 세부 기준을 마련했다. 사진은 서울 서대문구청에 마련된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들이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체크를 하고 있는 모습./사진=김휘선 머니투데이 기자
방역당국이 기본 접종 완료 후 6개월은 지나야 하고 되도록 8개월 내 접종한다는 등 추가접종(부스터샷) 세부 기준을 마련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은 앞서 지난 9월 27일에 '4분기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계획'을 통해 추가접종 대상 등을 명시했다. 면역저하자, 60세 이상 연령군, 병원급 의료기관 종사자, 감염취약시설 입소자 등이 기본접종 완료 후 6개월이 지난 후 추가접종을 실시한다는 내용이었다. 면역저하자 등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경우 6개월 이전에 추가접종이 가능하다는 내용도 들었다.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는 이달 12일부터 추가접종을 시작했고, 요양병원‧시설의 입원‧입소‧종사자는 11월 10일부터,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종사자는 11월 15일부터 추가접종이 시행된다. 접종완료 6개월이 도래하는 60세 이상 고령층 및 고위험군부터 사전예약을 진행 중이며 접종은 10월 25일부터 시행할 계획이다.

면역저하자 등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6개월 이전이라도 추가접종이 가능하다. 면역저하자는 기본접종 완료 2개월 이후에 추가접종을 시행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10월 18일부터 사전예약을 시작하고 11월 1일부터 접종을 시행할 계획이다.

추진단은 추가접종 사전예약이 시작됨에 따라 추가접종 대상자별 상황에 따른 원활한 접종 시행을 위해 면역저하자 외 6개월 이전에 추가접종이 필요한 경우 등의 세부 실시기준을 마련했다.

추가접종은 기본접종 완료자를 대상으로 2차 접종일(얀센 백신은 1회 접종일)로부터 6개월(180일)이 지난 후, 가급적 8개월 이내에 실시한다. 하지만 기본접종만으로 면역 형성이 불완전한 면역저하자는 기본접종 완료 2개월 이후부터 추가접종할 수 있다.

▲감염취약시설·다중이용시설 등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하거나 발생 우려가 있는 경우 ▲국외 출국으로 기본접종 완료 후 6개월 이후 접종이 어렵거나 감염 예방을 위해 출국 전 추가접종이 필요한 경우 ▲입원·질병치료 등의 사유로 일정상 6~8개월에 추가 접종이 불가능한 경우에는 기본접종 완료 후 6개월을 기준으로 4주 전부터 추가 접종이 가능하다.

추진단은 "면역저하자에 해당하지만 사전 안내를 받지 못한 경우 의사소견을 받아 보건소에서 직접 등록할 수 있고, 추가접종 대상자가 권고된 추가접종 기간에 접종을 받지 못하는 사정이 있는 경우 보건소를 통해 예약일정을 조정할 수 있다"면서 "보건소에서 추가접종에 대한 추가 등록, 일정조정이 가능하도록 사전예약시스템을 보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6.16하락 1.1718:03 10/22
  • 코스닥 : 995.07상승 1.3718:03 10/22
  • 원달러 : 1177.10하락 0.118:03 10/22
  • 두바이유 : 85.53상승 0.9218:03 10/22
  • 금 : 83.12보합 018:03 10/22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 [머니S포토] '고삐 풀린 기름값'
  • [머니S포토] 일상회복을 위한 2차 공개토론회 개회사 하는 정은경 청장
  • [머니S포토] 대검찰청 항의 방문하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2차 맞수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