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네스 '세계 최장신 여성' 키는 몇 ㎝?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터키 여성 루메이사 겔기(24)가 세계 최장신 생존 여성으로 선정됐다. 사진은 루메이사 겔기 모습. /사진=기네스월드레코드 유튜브 캡처
터키 여성 루메이사 겔기(24)가 세계 최장신 생존 여성으로 선정됐다. 사진은 루메이사 겔기 모습. /사진=기네스월드레코드 유튜브 캡처
‘살아있는 세계 최장신 여성’으로 터키 여성이 선정됐다. 그의 키는 215.16㎝다.

지난 13일(현지시각) CNN에 따르면 터키 출신 여성 루메이사 겔기(24)가 세계 최장신 여성으로 기네스북에 올랐다. 겔기의 키는 215.16㎝다. 그는 2014년 18세 때 세계에서 가장 키가 큰 10대 여성으로도 선정된 적도 있다.

기네스월드레코드는 “겔기는 성장 촉진을 유발하는 위버 증후군 때문에 키가 극도로 성장했다”고 설명했다. 겔기는 “모든 단점을 장점으로 바꿀 수 있다”며 “자기 자신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잠재력을 인식해 최선을 다하라”고 소감을 밝혔다.

크레이그 글린데이 기네스월드레코드 편집장은 “겔기를 다시 기네스북에 등재해 영광이다”라며 “군중 속에서 눈에 띄는 불굴의 정신과 자부심은 (모두에게) 영감을 준다”고 전했다. 이어 “‘살아있는 세계 최장신 여성’ 부문은 기록이 자주 바뀌지 않는다”며 “겔기가 해당 부문에서 기록을 달성했다는 소식을 전 세계에 알리게 돼 기쁘다”고 덧붙였다.

‘살아있는 세계 최장신 남성’은 터키 출신의 술탄 쾨센도로 키는 251㎝다. 기네스월드레코드에 따르면 살아있는 세계 최장신 남성과 여성이 한 국가에서 동시에 나오는 일은 드물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동욱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7.33하락 5.818:03 10/21
  • 코스닥 : 993.70하락 7.9218:03 10/21
  • 원달러 : 1177.20상승 318:03 10/21
  • 두바이유 : 85.82상승 0.7418:03 10/21
  • 금 : 82.56하락 0.4718:03 10/21
  • [머니S포토] 올해 국감만 3번 출석한 김범수 카카오 의장
  • [머니S포토] ·'北 도발·軍  인권'등 2021 국방부·병무청·방사청 종합감사
  • [머니S포토] 2021국감 정재훈 "연말에 조단위 원전 해외수주 계약 있을 것"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법무부·대법원 등 2021년도 종합감사
  • [머니S포토] 올해 국감만 3번 출석한 김범수 카카오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