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우먼' 이하늬, 이상윤에 "난 방화살인범 딸"…진실 고백 [RE:TV]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원 더 우먼' © 뉴스1
SBS '원 더 우먼'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원 더 우먼' 이하늬가 이상윤에게 자신의 정체를 고백했다.

지난 15일 오후에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극본 김윤/연출 최영훈)에서는 한승욱(이상윤 분)에게 자신이 방화살인범 강명국(정인기 분)의 딸임을 밝힌 조연주(이하늬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조연주는 교도소에 수감된 강명국을 찾아가 왜 방화를 저질렀냐고 물었다. 더불어 "당신 때문에 할머니가 죽은 거야"라며 강명국을 향한 원망을 쏟아냈다. 이어 조연주는 최승옥(성병숙 분)뿐만 아니라 강명국 때문에 사망한 한승욱의 아버지 한강식(박지일 분) 생각에 큰 죄를 짓고도 별일 없이 수감생활을 하는 강명국이 더욱 원망스러웠다.

결국 조연주는 강명국이 방화를 저지른 그 날에 대해 아무것도 듣지 못한 채 "다시는 볼 일 없을 것이다"라고 돌아섰다.

이후 조연주는 한승욱과 함께 봉안당을 찾아 최승옥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어 조연주는 "한강식 죽게 만든 방화살인범 강명국의 딸이다"라고 고백하며 "그 사람이 한 일 정말 미안하다, 진심이다"라고 사죄했다. 강명국의 딸인 게 지긋지긋해 성을 바꿨다고.

한승욱은 인연을 끊기로 마음먹은 조연주에게 "상관없는 일이다, 아버지가 했던 일까지 책임 있다고 생각 안 한다"라며 언성을 높였다. 이후 노학태(김창완 분)에게 과거 강미나(이하늬 분)를 보내 준 것처럼 모든 걸 순순히 받아들이는 일은 없을 거라고 밝히며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결국 한승욱은 술에 취한 조연주에게 "당신이 누구 딸이든, 누굴 닮았든, 누가 당신에게 마음이 있든 상관없다, 내가 원하고, 하고 싶은 것 이제 안 뺏길 거다"고 고백했고, 이에 조연주가 한승욱에게 입을 맞추며 앞으로의 전개를 궁금하게 만들었다.

한편, MBC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체인지!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드라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945.27상승 45.5518:03 12/02
  • 코스닥 : 977.43상승 0.2818:03 12/02
  • 원달러 : 1175.90하락 3.318:03 12/02
  • 두바이유 : 68.87하락 0.3618:03 12/02
  • 금 : 71.13하락 0.7518:03 12/02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 [머니S포토]  밝은 미소짓는 잠룡 이재명
  • [머니S포토] 윤석열, 국민의힘 상임고문단과 오찬 회동
  • [머니S포토] 산자중기위, 의견 나누는 이학영 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