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고마워♥"…'스우파' 로잘린, 논란 해명은 어디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댄서 로잘린(본명 조은규)이 SNS 활동을 재개했다. /사진=로잘린 인스타그램
댄서 로잘린(본명 조은규)이 SNS 활동을 재개했다. /사진=로잘린 인스타그램

레슨비, 협찬 먹튀 논란에 이어 헬퍼 댄서 하대 의혹까지 불거진 댄서 로잘린(본명 조은규)이 SNS 활동을 재개했다. 

로잘린은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걸그룹 에스파의 ‘Savage’ 무대 영상을 올리며 “이번 앨범도 찰떡 같이 안무 소화해줘서 고마워”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전날에는 별다른 메시지 없이 본인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로잘린의 SNS 복귀는 지난 1일 수업료 및 협찬 먹튀논란 사과문을 게재한 후 약 2주 만이다. 로잘린은 먹튀 논란,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 미션 태도 논란에 휘말린 바 있다. '스우파'에서 팀 원트의 멤버로 출연한 로잘린에 대해 한 네티즌은 레슨비 피해를 입었다고 폭로했다. 이 네티즌에 따르면 입시 레슨 수업을 받지 못했고 환불 또한 받지 못했다고 했다. 또한 로잘린의 SNS에 액세서리를 협찬했지만 돌려받지 못했다는 한 협찬사의 댓글이 달리기도 했다.

논란이 커지자 로잘린은 "저의 철없고 경솔한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당사자 학생과 학부모님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모든 이유를 불문하고 레슨비를 받고 레슨을 제대로 진행하지 못했던점과 미숙했던 상황대처에 대한 저의 행동을 진심으로 반성하며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라고 해명 후 사과했다.

협찬 건에 대해 "광고대행사와 2019년 이미 업무처리가 완료 된 일인데 뜻하지 않게 갑자기 기사화가 되어 저와 대행사 모두 당황스러운 입장이다"라고 설명하기도. 이 뿐 아니라 그를 둘러싼 논란은 여전히 진행중이다. 헬퍼댄서 하대의혹에 대한 특별한 언급 없이 SNS를 재개한 로잘린의 태도에 누리꾼들은 불편한 기색을 보이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3%
  • 38%
  • 코스피 : 2614.49하락 94.7518:03 01/27
  • 코스닥 : 849.23하락 32.8618:03 01/27
  • 원달러 : 1202.80상승 5.118:03 01/27
  • 두바이유 : 88.74상승 1.5618:03 01/27
  • 금 : 86.77상승 1.9118:03 01/27
  • [머니S포토] 레드벨벳, 올해의 가수상 수상…"팬 여러분 감사합니다"
  • [머니S포토] 후보 사퇴 손학규 "대통령 선거 출마의 뜻 접다"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오미크론 확산 대응 지자체 합동회의 참석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野 권영세·김기현
  • [머니S포토] 레드벨벳, 올해의 가수상 수상…"팬 여러분 감사합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