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스원 “자동차 와이퍼, 적정 교체 주기 있어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동차 와이퍼를 주기적으로 교체하는 운전자는 절반 수준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불스원
자동차 와이퍼를 주기적으로 교체하는 운전자는 절반 수준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불스원
자동차 와이퍼를 주기적으로 교체하는 운전자는 절반 수준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불스원에 따르면 지난해 리서치 전문 기업 엠브레인과 함께 남녀 운전자 800명을 대상으로 ’자동차 와이퍼 교체주기’ 관련 설문 조사를 진행한 결과 와이퍼를 스스로 교체하는 고관여 운전자는 71%를 차지할 정도로 높았지만 와이퍼를 주기적으로 교체한다고 응답한 운전자는 54% 로 절반에 머물렀다.

와이퍼 교체주기는 지난해 기준 4~6개월 주기로 응답한 운전자는 28%로였으며 2018년 21%보다 소폭 늘었다.

자동차업계에서는 와이퍼는 6개월에 한 번씩 상태를 점검한 뒤 교체를 권한다. 와이퍼 날이 노후화돼 닦임성이 떨어지며 유리면에 줄이 생기거나 얼룩이 남는 등 시야 방해의 요인이 되기 때문. 와이퍼 작동 시 소음 발생 가능성도 있다.

최효진 불스원 레인OK 와이퍼 담당 브랜드 매니저는 “아직도 대다수의 운전자들이 와이퍼의 교체 주기의 중요성을 간과하는 경향이 있다”며 “와이퍼 성능을 최상으로 유지하기 위해서는 내구성이 뛰어난 제품으로 6개월에 한 번씩 교체해 주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09.32하락 27.1218:03 11/29
  • 코스닥 : 992.34하락 13.5518:03 11/29
  • 원달러 : 1193.00하락 0.318:03 11/29
  • 두바이유 : 71.59하락 9.3318:03 11/29
  • 금 : 77.38하락 4.0618:03 11/29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의원들 질의에 답하는 표완수·이석형
  • [머니S포토] 김창룡 "윤창호법 위헌 부분 법률 보완하되 단속은 엄정"
  • [머니S포토] '대선 D-100' 윤석열 "난 충청의 아들…충청서 정권교체 신호탄 쏜다"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