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국감, 野 한방이 없었다… 맹탕 질문에 답답한 공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국민의힘 의원들의 의혹 제기를 조목조목 반박했다.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국민의힘 의원들의 의혹 제기를 조목조목 반박했다. /사진=뉴스1
국민의힘이 18일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출석한 국정감사에서 송곳 검증을 예고했지만 대장동 의혹에 대한 결정적 한방은 찾기 어려웠다. 반면 이 지사는 각종 의혹을 조목조목 반박하고 해당 의혹을 국민의힘 게이트라고 주장했다. 

이날 수원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이 지사는 대장동 의혹 관련 상세한 해명을 이어갔고 '국민의힘 게이트' 프레임으로 야당에 역공을 폈다. 이에 반해 국민의힘은 새로운 의혹을 제기하지 못하고 기존 의혹만 되풀이하는 데 그쳤다.

이 지사는 김도읍 의원(국민의힘·부산 북구강서구을)이 '정영학 녹취록'에 등장하는 '그분'이 자신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자 "돈 받은 자=범인, 장물 나눈 자=도둑"이라고 적힌 손피켓을 들어보이며 응수했다. 이어 "내가 만약 진짜 화천대유의 주인이고 돈을 가지고 있다면 길 가는 강아지에게 돈을 줄지라도, (강기훈) 유서대필 사건을 조작했던 곽상도 의원 아들 같은 분한테는 절대 한 푼도 줄 수 없다. 왜 주겠느냐"며 "(이 자리의) 의원들을 드린다면 모를까"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분명한 사실은 의원이 소속하고 있던 국민의힘의 과거 새누리당이 당론으로 공공개발을 막았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날 야당이 경기도가 국감 자료 제출에 비협조적이라고 비판하자 이 지사는 "홍준표 후보도 경남지사를 할 때 자치사무는 국감 대상이 아니라는 법률에 근거해 자료제출을 안 했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반박했다.

이어 "인사를 잘못하고 내가 지휘하는 직원 일부가 오염돼서 부패에 관여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자세를 낮췄다. 그는 "막기 위해서 노력했지만 100% 환수하지 못한 것은 저의 부족함"이라며 "국민의힘이 방해해서 공공개발을 못하는 문제를 극복하고 100% 환수했어야 했는데 못한 점을 유감으로 생각하고 사과드린다"고 거듭 고개를 숙였다.

구속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측근 논란에 대해선 잘라 말했다. 이 지사는 "측근이냐, 아니냐 논란이 있는데 법률상 개념이 아니어서 정확히 지정할 수 없지만 그 사람이 선거를 도와준 것도 사실이고 성남시 업무 또는 경기도업무 일부 업무를 맡긴 것도 사실이기 때문에 가까운 사람인 건 맞다"면서도 "정치적 미래를 설계하거나 수시로 현안을 상의하는 관계는 아니다"고 잘라 말했다.

대통령이 되면 유 전 본부장과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를 사면하겠느냐는 질문에는 "말도 안 되는 일"이라고 일축했다. 김만배씨와는 "(인터뷰 외에는) 만난 일이 없다"고 말했고 정영학 회계사와 남욱 변호사에 대해선 "모른다"고 밝혔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그 날의 소식을 열심히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09.32하락 27.1218:03 11/29
  • 코스닥 : 992.34하락 13.5518:03 11/29
  • 원달러 : 1193.00하락 0.318:03 11/29
  • 두바이유 : 71.59하락 9.3318:03 11/29
  • 금 : 77.38하락 4.0618:03 11/29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의원들 질의에 답하는 표완수·이석형
  • [머니S포토] 김창룡 "윤창호법 위헌 부분 법률 보완하되 단속은 엄정"
  • [머니S포토] '대선 D-100' 윤석열 "난 충청의 아들…충청서 정권교체 신호탄 쏜다"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