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환, 선수들 혼내는 김병현에 "저런 코치가 제일 밉상" 폭소

'안싸우면 다행이야' 18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캡처 © 뉴스1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안싸우면 다행이야' 안정환이 김병현을 '밉상'이라고 표현해 웃음을 줬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안싸우면 다행이야'에서 허재, 김병현, 하승진, 전태풍은 섬에서 자급자족 생활을 했다.

이날 허재와 김병현은 새벽 5시 30분 기상했다. 영상을 지켜보던 안정환은 "우리랑 갔을 때는 어떻게든 쉬려고 하더니 이제 이장 됐다고 먼저 일어나네"라며 웃었다.

허재는 일어나자마자 농구부 텐트로 직행했다. 하승진, 전태풍을 향해 "일어나! 빨리 일어나!"라고 소리쳤다. 그래도 일어나지 않자 텐트를 흔들어 폭소를 유발했다.

특히 옆에 있던 코치 김병현이 "너희 (허재) 감독님보다 일찍일찍 나와야지"라고 쓴소리를 했다.

김병현이 선수들을 혼내는 모습에 안정환은 "저런 코치가 제일 밉상이야, 원래 코치가 선수들을 좀 감싸고 그래야 하는 건데"라고 해 눈길을 모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909.32하락 27.1218:03 11/29
  • 코스닥 : 992.34하락 13.5518:03 11/29
  • 원달러 : 1193.00하락 0.318:03 11/29
  • 두바이유 : 71.59하락 9.3318:03 11/29
  • 금 : 77.38하락 4.0618:03 11/29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의원들 질의에 답하는 표완수·이석형
  • [머니S포토] 김창룡 "윤창호법 위헌 부분 법률 보완하되 단속은 엄정"
  • [머니S포토] '대선 D-100' 윤석열 "난 충청의 아들…충청서 정권교체 신호탄 쏜다"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