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윤한홍 '무능·충성 검사' 공세에 김오수 "검찰 구성원들 모욕하는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송영성 기자 = 김오수 검찰총장이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 수사 비판 공세에 "지켜봐 달라"며 간곡히 부탁했다.

18일 윤한홍 국민의힘 의원은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김오수 검찰총장에게 검찰이 대장동 의혹을 제대로 수사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윤한홍 의원은 "경찰과 수사를 따로 하고 있지 않냐. 합수단 구성 안 하지 않았냐"며 "수사 의지가 없다"고 말했다.

이에 김오수 총장은 "수사 의지가 없다는 말씀에 대해서는 수차 수사 의지가 강력하다는 말씀을 드린 바 있다"고 했다.

윤 의원은 "국민들은 안 믿지 않냐. 수사 방기, 지연, 그러면 무능한 것이지 않냐"고 했고 김 총장은 "저희들 수사 기간 동안 정말 열심히 일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윤 의원이 "열심히 했는데 성과가 없으며 무능한 거지 않냐"고 했고 김 총장은 "지켜봐 달라"고 했다.

그러면서 윤한홍 의원은 "김오수 총장이 오고 나니까 검찰개혁이라는 말이 쏙 사라졌다"고 했고 "김오수 총장은 "이미 제도 개혁은 제가 오기 전에 이뤄진 거 아니냐"고 받아쳤다.

이에 윤 의원은 "말 잘 듣는 분들 전부 요직에 갖다 놓고 더 이상 지시할 게 없는 거다. 눈치만 보면 알아서 하니까"라며 "대통령이 (대장동 의혹을) 신속하고 철저하게 수사하라고 하니까 대충 마무리해 가지고, (김만배 씨를) 구속 청구해서 기각 만들어 주고"라고 말했다.

그러자 김 총장은 "구속영장 청구라는 게 2~3일 전에 준비해야 하는 것이지 대통령이 말한다고 3시간 반 만에 구속영장 청구가 되겠냐"며 반박했다.

윤한홍 의원은 "핵심 인물의 구속영장이 기각됐으면 총장이 담당 검사를 문책해야 되는 것이다"고 했고 김오수 총장은 "수사가 한창 진행 중이다. 나중에 필요하면 문책하겠다"고 했다.

이어 윤 의원은 "수사단을 다시 꾸리든지"라고 했고 김 총장은 "전쟁 중에는 장수를 바꾸지 않는다. 조금 지켜봐 달라"고 했다.

윤 의원은 "여기 계신 분들은 문재인 정권에 충성하신 분들이 대부분 아니냐. 아닌 분들 계시냐"고 했고 김 총장은 "여기 있는 검사들은 대한민국 검사다. 어느 정권에 충성하기 위해 대한민국 검사 하는 사람들 아니다"고 반박했다.

이에 윤 의원은 "정말 열심히 잘 수사하고 있다면 무능한 것이다"고 했고 김 총장은 "그렇게 말씀하시는 것은 전체 검사, 검찰 구성원들을 모욕하는 것이다"고 했다.

김오수 총장은 "열심히 하고 있으니 조금 지켜봐 달라고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오수 검찰총장이 18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 의원들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1.10.18/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김오수 검찰총장이 18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 의원들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1.10.18/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909.32하락 27.1218:03 11/29
  • 코스닥 : 992.34하락 13.5518:03 11/29
  • 원달러 : 1193.00하락 0.318:03 11/29
  • 두바이유 : 71.59하락 9.3318:03 11/29
  • 금 : 77.38하락 4.0618:03 11/29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의원들 질의에 답하는 표완수·이석형
  • [머니S포토] 김창룡 "윤창호법 위헌 부분 법률 보완하되 단속은 엄정"
  • [머니S포토] '대선 D-100' 윤석열 "난 충청의 아들…충청서 정권교체 신호탄 쏜다"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