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기업 3분기 실적 호조에 상승… 비트코인 선물 ETF 4.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뉴욕증시가 기업들의 3분기 실적이 긍정적으로 나오면서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사진=로이터
미국 뉴욕증시가 기업들의 3분기 실적이 긍정적으로 나오면서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사진=로이터
미국 뉴욕증시가 기업들의 3분기 실적이 긍정적으로 나오면서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 

19일(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0.56% 오른 3만5457.31로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날보다 0.74% 오른 4519.63을 기록했다. 나스닥지수 역시 0.71% 뛴 1만5129.09로 장을 마쳤다.

S&P500지수와 나스닥지수는 5거래일 연속 오르며 역대 최고치 수준에 다가섰다. S&P500지수는 9월 역대 최고치보다 0.58% 낮은 상태이며, 다우지수도 8월 기록한 역대 최고치보다 0.49% 낮은 정도다. 나스닥지수는 9월 역대 최고치에서 1.78% 낮은 수준까지 올라섰다.

이날 시장은 기업들의 실적 개선과 비트코인 가격 상승 등을 주시했다.

금융데이터 소프트웨어 회사인 ‘팩트셋 리서치 시스템즈’에 따르면 19일 기준 S&P500지수에 상장된 실적 발표 기업 중 82%가 시장의 예상치보다 높은 실적을 발표했다.

애널리스트들은 기업들의 3분기 순이익이 지난해 동 기간보다 약 30% 증가했을 것으로 예상했다. 

존슨앤드존슨(J&J)의 3분기 조정 주당순이익(EPS)은 주당 2.60달러로 월가 예상치 2.35달러보다 높았다. 이 같은 소식에 주가는 2% 상승했다.

프록터앤드갬블(P&G)의 EPS는 1.61달러로 시장의 예상치인 1.59달러를 웃돌았다. 그러나 주가는 회사가 원자재와 운송비 상승을 이유로 제품 가격을 인상하기로 했다는 소식에 1% 이상 떨어졌다. 

장 마감 후 나온 넷플릭스의 실적도 오징어 게임 효과로 시장 예상치를 웃돌았다.

비트코인 가격도 4% 이상 오르며 6만3000 달러를 돌파했다. 이날부터 거래를 시작한 비트코인 선물 상장지수펀드(ETF)인 프로쉐어스 '비트코인 전략 ETF'(BITO)도 4.7% 상승 마감했다.

이날 발표된 주택 관련 지표는 공급망 차질 등으로 모두 예상치를 밑돌았다.

9월 신규주택 착공실적은 전월대비 1.6% 감소한 연율 155만5000채(계절 조정치)를 기록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애널리스트 예상치인 0.3% 감소보다 감소 폭이 크다.

9월 신규주택 착공 허가 건수도 전월보다 7.7% 줄어든 연율 158만9000채(계절조정)를 기록했다. 이 또한 예상치인 3.4% 감소보다 더 적었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앞서 개선된 실적을 발표한 은행들이 코로나19 공급망 이슈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점을 들어 향후 기업 실적에 더욱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라마 빌레르 빌레르앤코 포트폴리오 매니저는 "안개가 걷히거나 두려움이 사라졌다고 할 수는 없지만 적어도 합리적인 긍정적인 데이터를 확인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68.33상승 23.0618:03 12/03
  • 코스닥 : 998.47상승 21.0418:03 12/03
  • 원달러 : 1180.10상승 4.218:03 12/03
  • 두바이유 : 69.67상승 0.818:03 12/03
  • 금 : 69.13하락 218:03 12/03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대응 상황점검 당정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삼성경제연구소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 [머니S포토] 금융위 고승범, 송년 출입기자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