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가릴 수 없어"… 97년생 치어리더, 베이글녀 끝판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치어리더 윤영서가 베이글녀 끝판왕 면모를 보였다. /사진=윤영서 치어리더 인스타그램
치어리더 윤영서가 베이글녀 끝판왕 면모를 보였다. /사진=윤영서 치어리더 인스타그램

윤영서 치어리더의 핫한 몸매가 주목받고 있다. 윤영서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천 네스트호텔 수영장에서 비키니를 입고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영서는 가슴이 훤히 드러나는 하늘색 비키니를 입어 몸매를 뽐냈다. 단발머리에 귀여운 외모지만 글래머한 그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1997년생인 윤영서는 서울 삼성 썬더스와 수원 FC 치어리더로 활동 중이다.
 

  • 56%
  • 44%
  • 코스피 : 2968.33상승 23.0618:03 12/03
  • 코스닥 : 998.47상승 21.0418:03 12/03
  • 원달러 : 1180.10상승 4.218:03 12/03
  • 두바이유 : 69.88상승 0.2118:03 12/03
  • 금 : 70.79상승 1.6618:03 12/03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대응 상황점검 당정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삼성경제연구소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 [머니S포토] 금융위 고승범, 송년 출입기자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