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야! 뭐 하는 거야"...'아수라장'으로 끝난 '이재명 국감' 마지막 모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송영성 기자 = 두 차례 경기도 국정감사가 아수라장 속에서 종료됐다.

20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의 경기도 국정감사 저녁 시간, 조응천 감사반장은 여야 간사 간 합의가 없으면 국정감사를 종료하겠다고 밝혔다.

조응천 감사반장은 "직전까지 양당 간사의 합의에 따라 여야 의원 1명씩 재재보충 질의를 하기로 했고 그 사이에 다른 합의가 없으면 더 이상 의사일정에 합의가 없는 것이다. 합의 없이 종료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러자 송석준 의원은 "준비한 자료 다 소화가 안 된 상태고 규명하고자 하는 의혹들이 명쾌하게 규명이 안 된 상황이기 때문에 시간을 좀 더 달라"고 했다.

이에 조응천 감사반장은 "여당 쪽에선 진성준 의원으로 선정했고 야당 쪽에서는 안 주더니 '이건 안 되겠다', '합의를 물리자' 해서 '다시 합의를 해달라' 했는데 그게 안 되고 있는 상황이지 않냐"며 "진 의원이 질의를 진행하고 그 사이에 더 합의를 하라. 그때까지 합의가 안 되면 의사결정에 대한 합의가 없는 것으로 보고 더 이상의 국감 진행은 힘들다고 보겠다"고 했다.

심상정 정의당 의원은 "제가 의사진행 발언을 계속하면 질의하실 분이 있는지 전체적으로 확인해달라. 간사들이 위원들의 뜻을 다 대변하는 것은 아니니까 규모가 너무 과하다 싶으면 조정하면 좋겠다"고 요청했다.

박성민 국민의힘 의원은 "아직 저녁 7시 밖에 안됐는데 국감을 중지하겠다는 얘기는 틀에 짜여진 형식적인 국감밖에 안 된다. 최소한 말할 수 있는 기회를 1~2시간 더 가졌으면 좋겠다"고 했다.

이에 조응천 감사반장은 질의할 의원 명단을 요구했으나 제출되지 않았고 "질의하실 의원이 없는 것으로 알겠다"며 국감 종료를 선언했다.

그러자 국민의힘 의원들은 위원장석으로 가 조응천 반장에게 항의하기 시작했다. 박성민 국민의힘 의원은 "야! 뭐 하는 거냐"며 고성을 지르면서 강하게 항의했다. 민주당 의원들은 박성민 의원 등 국민의힘 의원들을 제지하며 말렸다.

아수라장 속에서 조응천 반장은 "감사를 종료한다"며 의사봉을 두드렸다.

20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감사를 종료하려는 조응천 의원에게 항의하는 국민의힘 일부 의원이 위원장석 앞에서 이를 막으려는 더불어민주당 의원들과 몸싸움이 벌이고 있다. 2021.10.20/뉴스1 © News1 경기사진공동취재단
20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감사를 종료하려는 조응천 의원에게 항의하는 국민의힘 일부 의원이 위원장석 앞에서 이를 막으려는 더불어민주당 의원들과 몸싸움이 벌이고 있다. 2021.10.20/뉴스1 © News1 경기사진공동취재단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945.27상승 45.5518:03 12/02
  • 코스닥 : 977.43상승 0.2818:03 12/02
  • 원달러 : 1175.90하락 3.318:03 12/02
  • 두바이유 : 68.87하락 0.3618:03 12/02
  • 금 : 71.13하락 0.7518:03 12/02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 [머니S포토]  밝은 미소짓는 잠룡 이재명
  • [머니S포토] 윤석열, 국민의힘 상임고문단과 오찬 회동
  • [머니S포토] 산자중기위, 의견 나누는 이학영 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