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대장동 수사 관여' 두고...전주혜 "켕기는 구석 있나?" vs 박범계 "말 함부로 하지 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송영성 기자 = 박범계 법무부 장관과 전주혜 국민의힘 의원이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에 대한 수사 관여를 두고 공방을 벌였다.

21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와 대법원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전주혜 국민의힘 의원은 박범계 법무부 장관에게 "항상 본인이 얘기하고 싶은 건 여기서 얘기한다. 그리고 물어보는 건 '수사상황이라 얘기할 수 없다' 입을 닫는다"며 "대장동 수사에 대한 법무부 장관 판단을 여쭤보겠다"고 말했다.

전 의원은 대장동 의혹 수사 보고를 받고 있는지에 대해 "정기적으로 받고 있냐"고 물었고 박 장관은 "그건 말씀드릴 수 없다"고 했다. 이에 전 의원은 "그러니까 방금 이렇게 대답한다"고 했고 박 장관은 "(앞선 질의인) 월성 1호기 관련해서 구체적인 내용들을 말씀드린 게 아니지 않냐"고 했다.

이어 전주혜 의원은 "만약에 (수사) 관여한 사실이 있으면 지금이라도 중단해달라"고 했고 박범계 장관은 "지금 의원님이 구체적으로 수사의 방법과 수단을 제게 지적하는 그 자체, 그것에 대한 답변을 요구하는 것 그 자체, 그리고 제가 이 자리에서 그것에 대해 답변을 하게 되면 수사 지휘가 된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박 장관은 "의원님이 그렇게 유도를 해놓고"라고 발끈했고 전 의원은 "여기는 화내는 자리가 아니다"고 했다.

이어 박 장관은 "의원께서 그렇게 유도하고 계시는 거 아니냐"며 "저보고 수사 지휘하라는 말을 하는 동시에 수사 관여하지 말라는 모순된 말을 하는 거 아니냐"고 했고 이에 전 의원은 "관여를 안 하고 계시면 되는 것이다"라고 받아쳤다.

박범계 장관은 "관여 안 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했고 전주혜 의원은 "관여를 하고 있다면 중단해달라는 말에 이렇게 발끈하는 걸 보면 장관님이 뭔가 켕기는 구석이 있는 거 아닌가 생각이 든다"고 했다.

이에 박 장관은 "말씀 함부로 하지 말라"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대법원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 출석해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2021.10.21/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대법원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 출석해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2021.10.21/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991.72상승 18.4718:01 12/07
  • 코스닥 : 996.64상승 4.7718:01 12/07
  • 원달러 : 1179.50하락 3.518:01 12/07
  • 두바이유 : 73.08상승 3.218:01 12/07
  • 금 : 70.12하락 0.6718:01 12/07
  • [머니S포토] 112상황실 방문한 윤석열 "연말 치안 부탁드린다"
  • [머니S포토] 주택청약 사각지대 간담회서 발언하는 이재명
  • [머니S포토] 정은보 금감원장 취임 이후 첫 여전업계 만남
  • [머니S포토] 대권도전 김동연, 인재영입 1호 소개 및 6호 공약 발표
  • [머니S포토] 112상황실 방문한 윤석열 "연말 치안 부탁드린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