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백신, 5~11세 대상 FDA 기준 충족…90.7% 예방효과

FDA 관계자 "심장 질환 위험보다 예방 효과 이점이 더 커" FDA 자문위원단, 오는 26일 승인 권고 여부 결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AFP=뉴스1 자료 사진
© AFP=뉴스1 자료 사진

(서울=뉴스1) 원태성 기자 = 화이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5~11세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미 식품의약국(FDA)의 기준을 충족시켰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FDA 관계자는 이날 화이자사가 발표한 보고서를 언급하며 화이자 백신 접종과 관련된 심장 질환 위험을 지적하면서도 "코로나19 질병 예방 차원에서 이점이 더 크다"고 밝혔다.

그는 5~11세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에서 화이자 백신이 코로나19 예방에 90.7%의 효과가 있다는 자료를 확인했다고 전했다. 이어 해당 자료가 해당 연령대에 화이자 백신 접종을 승인할 지 여부를 검토하는데 활용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화이자는 이달 초 화이자는 FDA에 자사 백신을 5~11세 아이들에게 접종하는 것을 승인해 줄 것을 요청했다.

전문가들로 구성된 FDA 자문위원회는 오는 26일 관련 사안에 대해 논의한 뒤 투표를 거쳐 FDA에 사용 승인을 권고할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968.33상승 23.0618:03 12/03
  • 코스닥 : 998.47상승 21.0418:03 12/03
  • 원달러 : 1180.10상승 4.218:03 12/03
  • 두바이유 : 69.67상승 0.818:03 12/03
  • 금 : 69.13하락 218:03 12/03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대응 상황점검 당정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삼성경제연구소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 [머니S포토] 금융위 고승범, 송년 출입기자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