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알렉 볼드윈 "촬영 중 총기사고, 가슴이 너무 아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화 촬영 중 사망 사고를 낸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이 애도를 표했다. /사진=로이터
영화 촬영 중 사망 사고를 낸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이 애도를 표했다. /사진=로이터
"가슴이 아프다"
영화 촬영 중 소품용 총으로 촬영감독을 사망에 이르게 한 사고를 낸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은 이 같이 애도를 표했다.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22일(현지시각) 볼드윈은 트위터를 통해 "누군가의 아내이자 어머니이면서 깊이 존경받는 동료 할리나 허친스의 목숨을 앗아간 비극적인 사고에 대해 나의 충격과 슬픔을 전할 말이 없다"며 "그의 남편과 아들 그리고 그를 사랑했던 모든 사람들에게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19세기 뉴멕시코를 배경으로 한 서부영화 '러스트' 촬영감독인 할리나 허친스(42)는 이날 오후 영화 촬영 중 출연 배우인 볼드윈이 발사한 소품용 총에 맞아 헬기로 병원에 이송됐지만 숨졌다.

이 사고로 현장에 있던 영화감독 조엘 소자(48)도 구급차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현지 보안관 대변인은 "소자 감독이 위독한 상태"라고 소식을 알렸다.

볼드윈은 '러스트'의 공동 제작자다. 그는 이 영화에서 손자가 살인죄로 유죄 판결을 받고 교수형이 선고되자 함께 도주하는 무법자 할랜드 러스트 역을 맡는다.

현재 미국 사법당국은 해당 사건을 수사하기 위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한 상태며 볼드윈은 경찰 수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입장이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71%
  • 29%
  • 코스피 : 2968.33상승 23.0618:03 12/03
  • 코스닥 : 998.47상승 21.0418:03 12/03
  • 원달러 : 1180.10상승 4.218:03 12/03
  • 두바이유 : 69.67상승 0.818:03 12/03
  • 금 : 69.13하락 218:03 12/03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대응 상황점검 당정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삼성경제연구소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 [머니S포토] 금융위 고승범, 송년 출입기자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