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마크롱, 29일 정상회담…화해 계기 마련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왼쪽)과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 AFP=뉴스1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왼쪽)과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 AFP=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오는 29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는다고 백악관이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26일 기자회견에서 로마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앞두고 이번 정상회담이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같은 날 바티칸에서 프란치스코 교황도 만난다.

AFP는 이번 정상회담이 미국으로부터 핵추진 잠수함 기술을 공유받게 된 호주가 프랑스와 맺은 디젤 잠수함 계약을 파기하면서 불거진 분쟁을 봉합할 수 있는 기회로 평가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968.33상승 23.0618:03 12/03
  • 코스닥 : 998.47상승 21.0418:03 12/03
  • 원달러 : 1180.10상승 4.218:03 12/03
  • 두바이유 : 69.67상승 0.818:03 12/03
  • 금 : 69.13하락 218:03 12/03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대응 상황점검 당정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삼성경제연구소 방문한 이재명 대선 후보
  • [머니S포토] 금융위 고승범, 송년 출입기자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인류난제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공모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