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 본 것만 믿어"… 김선호 응원 나선 '갯차' 아역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선호가 전 여친과의 사생활 논란으로 진실공방전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 함께 출연했던 아역배우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고도연 인스타그램
배우 김선호가 전 여친과의 사생활 논란으로 진실공방전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 함께 출연했던 아역배우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고도연 인스타그램

배우 김선호와 함꼐 연기했던 '갯마을 차차차' 아역배우들이 공개 응원에 나섰다. 27일 극중 보라 역의 고도연, 이준 역의 기은유, 주리 역의 김민서 등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선호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그를 응원했다. 

기은유의 인스타그램을 운영하는 기은유의 어머니는 "요즘 은유가 공진 배우님들 보고싶다고 영상을 찾아본다. 저도 그립다"라는 글과 김선호의 사진을 올렸다. 김선호는 촬영장에서 아이들에게 직접 사인을 해주는 모습이 담겼다.

김민서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직접 본 것만 믿고, 아는 것만 얘기하고. 오래오래 이어가고 행복할 추억~ #갯마을차차차 #두식삼촌 #김선호 #행복했대요"라는 글이 게재됐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김선호와 김민서가 등장하는 '갯마을 차차차' 방송 화면 캡처본이 담겼다.

고도연 SNS에도 "추억이 되어버린 '갯마을 차차차'. 그립다 그리고 보고싶네요^^", "#김선호배우님 #도연아 너 어디보니? #두식삼촌 보라야! 부끄러워서 그러니" 등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고도연과 김선호가 함께한 사진에는 밝은 현장 분위기가 고스란히 전해진다. 또 김선호의 친필 싸인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아역배우 외에도 '갯마을 차차차' 현장 스태프들의 응원들도 이어지고 있다. 한 스태프는 자신의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김선호 사진을 올리고 "홍반장 답게 빨리 일어서자. 김선호 화이팅"이라고 적어 눈길을 끌었다. 

앞서 김선호는 전 연인이 제기한 각종 사생활 의혹에 대해 "사려깊지 못한 행동으로 상처를 줬다"며 공개 사과했지만 지난 26일 디스패치의 보도 이후 새 국면을 맞았다. 디스패치는 "전 여친이 이혼녀라는 사실을 교제 뒤에 뒤늦게 밝히고 이미 여러번의 거짓말로 김선호가 힘들어 하던 상황이었다"며 "중절 수술 이후에도 김선호는 미역국을 끓여주며 간호하고 부모님에게도 소개했다"며 폭로글의 진실 왜곡을 주장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45.27상승 45.5518:03 12/02
  • 코스닥 : 977.43상승 0.2818:03 12/02
  • 원달러 : 1175.90하락 3.318:03 12/02
  • 두바이유 : 68.87하락 0.3618:03 12/02
  • 금 : 71.13하락 0.7518:03 12/02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 [머니S포토]  밝은 미소짓는 잠룡 이재명
  • [머니S포토] 윤석열, 국민의힘 상임고문단과 오찬 회동
  • [머니S포토] 산자중기위, 의견 나누는 이학영 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