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 임신' 황정음, 근육 패딩 패션… "얼굴이 주먹만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둘째를 임신한 배우 황정음이 근육 패딩 패션을 선보였다. 

황정음은 10월 2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출동"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황정음은 근육 패딩이라고 불리는 숏패딩에 블랙 레이스 롱스커트를 매치하고, 레깅스와 운동화를 착용해 편안하면서도 깜찍한 겨울룩을 연출했다. 특히 그녀의 작은 얼굴이 눈길을 끈다. 

한편,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 한 명을 두고 있다. 두 사람은 지난해 9월 이혼조정신청서를 제출했으나, 올해 7월 재결합 소식을 전했다. 이와 함께 둘째 임신 사실까지 알렸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0.91하락 1.0111:53 06/28
  • 코스닥 : 762.31하락 8.2911:53 06/28
  • 원달러 : 1285.20하락 1.311:53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1:53 06/28
  • 금 : 1824.80하락 5.511:53 06/28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손경식 회장과 대화하며 입장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