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히 응원할 것"…서울 한복판에 김선호 전광판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여친 A씨와 관련해 사생활 논란에 휘말렸다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는 배우 김선호와 관련, 중국 팬들의 응원 메시지(전갈)가 담긴 전광판 영상이 서울에 등장했다. /사진=뉴스1(트위터 갈무리 캡처)
전 여친 A씨와 관련해 사생활 논란에 휘말렸다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는 배우 김선호와 관련, 중국 팬들의 응원 메시지(전갈)가 담긴 전광판 영상이 서울에 등장했다. /사진=뉴스1(트위터 갈무리 캡처)

사생활 논란에 휘말린 배우 김선호를 응원하는 전광판이 서울 한복판에 등장했다. 지난 26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에 위치한 한 건물에 전광판을 걸었다"며 "할 수 있다면 그곳에 가서 당신의 사랑을 보여달라"는 글과 함께 한 영상이 올라왔다. 

공개된 영상에는 그동안 활동했던 김선호의 모습이 파노라마로 스쳐지나고 있는 모습. 김선호 특유의 선한 미소를 짓고 있다. 이와함께  '김선호는 우리 행복의 이유, 우리 마음에 김선호를 영원히 응원한다'라는 글과 적혀있다. 마지막엔 'Chinese fan'이라 덧붙였다.

앞서 지난 17일 A씨는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 '대세 배우K씨'와 교제했다면서 그가 혼인을 빙자해 자신에게 낙태를 종용했다고 주장했다. 누리꾼들은 A씨의 글에 나온 단서들로 K씨를 김선호라 지목했고, 며칠 뒤 김선호 측은 사과의 뜻을 밝히며 폭로글의 당사자임을 인정했다.

하지만 사과 이후에도 김선호의 지인이라 밝힌 이들이 재차 폭로를 이어가면서 때아닌 공방이 이어졌다. 그러던 중 26일 디스패치는 A씨의 실명까지 거론하며 그의 주장에 반박하는 보도를 내보내면서 새 국면을 맞았다.

디스패치에 따르면 김선호와 A씨는 합의 하에 임신중절 수술을 하기로 했고, 수술 후에도 김선호는 A씨를 위해 미역국을 끓이는 등의 모습을 보이는 등 A씨의 폭로와는 다른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 측은 "드릴 말씀이 없다"고 입장을 밝힌 상황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4%
  • 36%
  • 코스피 : 2945.27상승 45.5518:03 12/02
  • 코스닥 : 977.43상승 0.2818:03 12/02
  • 원달러 : 1175.90하락 3.318:03 12/02
  • 두바이유 : 68.87하락 0.3618:03 12/02
  • 금 : 71.13하락 0.7518:03 12/02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 [머니S포토]  밝은 미소짓는 잠룡 이재명
  • [머니S포토] 윤석열, 국민의힘 상임고문단과 오찬 회동
  • [머니S포토] 산자중기위, 의견 나누는 이학영 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장원영 '현실감 떨어지는 미모'(2021 AAA)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