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널 꼭 써야해?"… 이이경, PD에 모멸당한 일화 '충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이이경이 신인시절 겪은 아픈 경험담을 공개했다.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배우 이이경이 신인시절 겪은 아픈 경험담을 공개했다.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배우 이이경이 신인 시절 겪은 서러움을 고백했다. 지난 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에서는 이름을 알린 프로그램에 대해 대화하는 김종민, 지석진, 이이경의 모습이 담겼다.

지석진은 김종민과 함께 했던 '여걸식스'를 꼽았고, 이이경이 "아직 안 알려졌다"고 겸손한 대답을 했다.

이에 김종민은 "이경이 영화도 많이 나왔다"며 언급, 이이경은 "나 한번은 모 방송사에서 PD가 미팅하자고 해서 갔어. 그런데 '야 우리 연출부 애들이 그러는데 너 쓰면 (작품) 잘 된다며? 근데 '(널) 꼭 써야 되냐? 그냥 기도해주면 안 되냐? 우리 작품'이라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그러자 지석진은 "이런C. 아오! 나 열 받네! 나 진짜 열 받네!"라고 분노했다.

마지막으로 이이경은 "대사 한 줄 못 읽어보고 그러고 나왔어… 딱 그럴 때였다"고 토로해 안타까움을 더했다.이에 지석진은 "이경아 그냥 우리 프로그램을 위해서 기도만 해주면 안 되냐"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18:05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18:05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18:05 01/31
  • 두바이유 : 82.63하락 1.5418:05 01/31
  • 금 : 1939.20하락 6.418:05 01/3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